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만수’ 유재학 감독, 사령탑에서 물러난다…모비스, 조동현-양동근 체제로
입력 2022.06.20 (22:11) 수정 2022.06.20 (22: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프로농구 역대 최다승 사령탑인 현대모비스 유재학 감독이 지휘봉을 내려놓고 총감독으로 일선에서 물러납니다.

현대모비스는 조동현 감독-양동근 수석코치 체제로 새 출발합니다.

강재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 2007년, 모비스를 창단 첫 챔프전 정상으로 이끌었던 유재학 감독.

[유재학/감독/2007년 : "너무나 꿈만 같고, 감격스럽습니다. 저희 선수들의 투혼이 오늘 이렇게 기쁜 일을 만들고, 좋은 일을 만들지 않았나 생각이 듭니다."]

국내 프로스포츠 단일팀 사령탑으로 최장기간인 18년 동안 6차례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 우승.

지난해 프로농구 사령탑 최초로 통산 700승 달성까지.

프로농구의 살아있는 전설, 유재학 감독이 사령탑에서 물러납니다.

현대모비스 구단은 계약기간이 1년 남은 유 감독이 총 감독으로 물러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밝혔습니다.

[구본근/현대모비스 사무국장 : "유재학 감독님이 지금 당장 성적 내기 위해 선수 육성하기 보다 모비스 미래 위해 코칭스태프 육성하는게 어떠냐고 하셔서...그런 결정이 나오게 됐습니다.]

현대모비스는 조동현 감독-양동근 수석코치 체제로 새 출발합니다.

조 신임 감독은 최근까지 수석 코치로 유재학 감독을 보좌해 왔고, 팀 레전드인 양동근은 지도자 변신 한 시즌 만에 수석코치로 승격됐습니다.

'만 가지 수를 가졌다'는 만수, 유재학 감독의 퇴장으로 프로농구 역사의 한 페이지가 마무리됐습니다.

KBS 뉴스 강재훈입니다.

영상편집:송장섭
  • ‘만수’ 유재학 감독, 사령탑에서 물러난다…모비스, 조동현-양동근 체제로
    • 입력 2022-06-20 22:11:33
    • 수정2022-06-20 22:15:48
    뉴스 9
[앵커]

프로농구 역대 최다승 사령탑인 현대모비스 유재학 감독이 지휘봉을 내려놓고 총감독으로 일선에서 물러납니다.

현대모비스는 조동현 감독-양동근 수석코치 체제로 새 출발합니다.

강재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 2007년, 모비스를 창단 첫 챔프전 정상으로 이끌었던 유재학 감독.

[유재학/감독/2007년 : "너무나 꿈만 같고, 감격스럽습니다. 저희 선수들의 투혼이 오늘 이렇게 기쁜 일을 만들고, 좋은 일을 만들지 않았나 생각이 듭니다."]

국내 프로스포츠 단일팀 사령탑으로 최장기간인 18년 동안 6차례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 우승.

지난해 프로농구 사령탑 최초로 통산 700승 달성까지.

프로농구의 살아있는 전설, 유재학 감독이 사령탑에서 물러납니다.

현대모비스 구단은 계약기간이 1년 남은 유 감독이 총 감독으로 물러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밝혔습니다.

[구본근/현대모비스 사무국장 : "유재학 감독님이 지금 당장 성적 내기 위해 선수 육성하기 보다 모비스 미래 위해 코칭스태프 육성하는게 어떠냐고 하셔서...그런 결정이 나오게 됐습니다.]

현대모비스는 조동현 감독-양동근 수석코치 체제로 새 출발합니다.

조 신임 감독은 최근까지 수석 코치로 유재학 감독을 보좌해 왔고, 팀 레전드인 양동근은 지도자 변신 한 시즌 만에 수석코치로 승격됐습니다.

'만 가지 수를 가졌다'는 만수, 유재학 감독의 퇴장으로 프로농구 역사의 한 페이지가 마무리됐습니다.

KBS 뉴스 강재훈입니다.

영상편집:송장섭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