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방광암 투병’ 배우 김성원 씨 향년 85세로 별세
입력 2022.08.08 (17:25) 수정 2022.08.08 (17:29)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방광암으로 투병해오던 배우 김성원 씨가 오늘 새벽 향년 85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1937년 강원도 원주에서 태어난 고인은 CBS 성우 2기로 데뷔한 후 동양방송 '여보 정선달'이 인기를 끌며 배우로 자리매김했으며, 2000년대 들어서도 '파리의 연인', '웃어라 동해야' 등 다수 작품에 출연했습니다.

고인은 뮤지컬 1세대 배우로 한국뮤지컬협회 이사장 등도 역임했습니다.
  • ‘방광암 투병’ 배우 김성원 씨 향년 85세로 별세
    • 입력 2022-08-08 17:25:10
    • 수정2022-08-08 17:29:34
    뉴스 5
방광암으로 투병해오던 배우 김성원 씨가 오늘 새벽 향년 85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1937년 강원도 원주에서 태어난 고인은 CBS 성우 2기로 데뷔한 후 동양방송 '여보 정선달'이 인기를 끌며 배우로 자리매김했으며, 2000년대 들어서도 '파리의 연인', '웃어라 동해야' 등 다수 작품에 출연했습니다.

고인은 뮤지컬 1세대 배우로 한국뮤지컬협회 이사장 등도 역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