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황의조, 유로파리그 데뷔…니스-쾰른 폭력 사태
입력 2022.09.09 (21:34) 수정 2022.09.09 (21:4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그리스 프로축구 올림피아코스의 황의조가 유로파리그 데뷔전을 치렀습니다.

한편, 니스와 쾰른의 경기에선 팬들 간의 폭력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황인범이 결장한 가운데 황의조만 낭트전에 선발 출전했는데요.

전반 역습상황, 날카로운 패스가 돋보였습니다.

황의조는 골문 근처에서 위협적인 모습도 여러 번 보여줬지만, 아쉽게 공격포인트는 없었습니다.

황의조는 후반 32분 교체됐고 올림피아코스는 후반 추가시간 극장골을 내주며 2대 1로 졌습니다.

니스와 쾰른의 경기, 시작전부터 관중석이 소란스러운데요.

두 팀 팬간의 난투극이 벌어져 수십 명이 부상 당하고 경기 시작도 지연되는 불상사가 일어났습니다.
  • 황의조, 유로파리그 데뷔…니스-쾰른 폭력 사태
    • 입력 2022-09-09 21:34:47
    • 수정2022-09-09 21:42:19
    뉴스 9
그리스 프로축구 올림피아코스의 황의조가 유로파리그 데뷔전을 치렀습니다.

한편, 니스와 쾰른의 경기에선 팬들 간의 폭력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황인범이 결장한 가운데 황의조만 낭트전에 선발 출전했는데요.

전반 역습상황, 날카로운 패스가 돋보였습니다.

황의조는 골문 근처에서 위협적인 모습도 여러 번 보여줬지만, 아쉽게 공격포인트는 없었습니다.

황의조는 후반 32분 교체됐고 올림피아코스는 후반 추가시간 극장골을 내주며 2대 1로 졌습니다.

니스와 쾰른의 경기, 시작전부터 관중석이 소란스러운데요.

두 팀 팬간의 난투극이 벌어져 수십 명이 부상 당하고 경기 시작도 지연되는 불상사가 일어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