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불법 산지 전용 피해액 4년여 간 ‘118억’
입력 2022.09.23 (21:56) 수정 2022.09.23 (21:59)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신정훈 국회의원이 산림청으로부터 받은 자료를 보면, 2018년부터 지난 6월까지 전북에서 불법으로 산지 용도를 바꿨다가 적발된 경우는 6백65건입니다.

피해액은 백18억 원이며, 면적은 축구장 백70개와 맞먹는 백26헥타르로 조사됐습니다.

신 의원은 불법 산지 전용으로 산림 환경이 파괴되는 만큼 단속을 더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전북 불법 산지 전용 피해액 4년여 간 ‘118억’
    • 입력 2022-09-23 21:56:07
    • 수정2022-09-23 21:59:04
    뉴스9(전주)
신정훈 국회의원이 산림청으로부터 받은 자료를 보면, 2018년부터 지난 6월까지 전북에서 불법으로 산지 용도를 바꿨다가 적발된 경우는 6백65건입니다.

피해액은 백18억 원이며, 면적은 축구장 백70개와 맞먹는 백26헥타르로 조사됐습니다.

신 의원은 불법 산지 전용으로 산림 환경이 파괴되는 만큼 단속을 더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