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이태원 참사
경찰, ‘닥터카 논란’ 신현영 의원 소환
입력 2023.01.20 (14:37) 수정 2023.01.20 (14:56) 사회
경찰이 이태원 참사 당시 ‘닥터카’의 현장 도착을 지연시켰다는 의혹을 받는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을 소환했습니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오늘 오후 2시쯤 신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렀습니다.

신 의원은 이태원 참사 발생 이튿날, 새벽 1시 45분쯤 자신이 근무했던 명지병원 재난의료지원팀 닥터카(DMAT)를 타고 현장에 도착했습니다.

이 닥터카는 경기 고양시 병원에서 25km 떨어진 참사 현장까지 이동하는 데 50분 넘게 걸렸고, 중간에 신 의원을 태우느라 도착이 20~30분 정도 늦어졌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이에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지난달 20일 신 의원을 직권남용, 공무집행방해, 강요 등의 혐의로 서울경찰청에 고발했습니다.

신 의원은 국회의원이 아닌 의사로서 도움이 되고자 현장에 갔다고 해명했지만, 논란이 커지자 지난달 20일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위원에서 물러났습니다.
  • 경찰, ‘닥터카 논란’ 신현영 의원 소환
    • 입력 2023-01-20 14:37:51
    • 수정2023-01-20 14:56:40
    사회
경찰이 이태원 참사 당시 ‘닥터카’의 현장 도착을 지연시켰다는 의혹을 받는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을 소환했습니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오늘 오후 2시쯤 신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렀습니다.

신 의원은 이태원 참사 발생 이튿날, 새벽 1시 45분쯤 자신이 근무했던 명지병원 재난의료지원팀 닥터카(DMAT)를 타고 현장에 도착했습니다.

이 닥터카는 경기 고양시 병원에서 25km 떨어진 참사 현장까지 이동하는 데 50분 넘게 걸렸고, 중간에 신 의원을 태우느라 도착이 20~30분 정도 늦어졌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이에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지난달 20일 신 의원을 직권남용, 공무집행방해, 강요 등의 혐의로 서울경찰청에 고발했습니다.

신 의원은 국회의원이 아닌 의사로서 도움이 되고자 현장에 갔다고 해명했지만, 논란이 커지자 지난달 20일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위원에서 물러났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이 기사는 건전한 댓글 문화와 원활한 운영을 위해 댓글사용이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