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환경운동연합 “상괭이 혼획 빈번…어구 바꿔야”
입력 2023.01.26 (09:58) 수정 2023.01.26 (10:20) 930뉴스(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주에서 숨진 채 발견된 상괭이 대부분이 다른 물고기를 잡으려다 함께 잡혀 버려졌을 거라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제주환경운동연합은 최근 발표한 '제주 지역 불법 어업 보고서'에서 상괭이가 해양보호생물로 지정돼 유통과 포획이 금지되면서 혼획된 뒤 상괭이를 버리는 경우가 늘어난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실제 도내 상괭이 사체 신고는 2018년 6건에서 2021년 50건으로 급증했는데, 환경운동연합은 상괭이 보호를 위해 탈출 장치가 부착된 안강망 사용을 어민들에게 의무화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환경운동연합 “상괭이 혼획 빈번…어구 바꿔야”
    • 입력 2023-01-26 09:58:35
    • 수정2023-01-26 10:20:36
    930뉴스(제주)
제주에서 숨진 채 발견된 상괭이 대부분이 다른 물고기를 잡으려다 함께 잡혀 버려졌을 거라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제주환경운동연합은 최근 발표한 '제주 지역 불법 어업 보고서'에서 상괭이가 해양보호생물로 지정돼 유통과 포획이 금지되면서 혼획된 뒤 상괭이를 버리는 경우가 늘어난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실제 도내 상괭이 사체 신고는 2018년 6건에서 2021년 50건으로 급증했는데, 환경운동연합은 상괭이 보호를 위해 탈출 장치가 부착된 안강망 사용을 어민들에게 의무화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