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드보카트, “강한 한국팀 만들겠다”
입력 2005.09.14 (22:11) 수정 2018.08.29 (15: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아드보카트, “강한 한국팀 만들겠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차기 축구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정된 아드보카트 감독이 한국 축구를 세계적인 강팀으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아드보카트 감독의 인터뷰를 단독으로 입수했습니다.
이성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돈보다는 월드컵을 더 원했다.
아드보카트 감독이 두 달 만에 아랍에미리트 지휘봉을 던지고 한국행을 선택한 이유였습니다.
<인터뷰> 아드보카트 : “두바이에 있으면 돈을 많이 벌겠지만, 한국행을 택했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한국축구를 네덜란드와 같은 강팀으로 만들겠다는 청사진도 밝혔습니다.
네덜란드식 토털축구를 접목해 침체된 한국 축구를 다시 끌어올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인터뷰> 아드보카트 : “현재 반 바스텐이 네덜란드팀을 환상적으로 이끌고 있다, 나도 그대로 해보고 싶다”

히딩크 감독도 좋은 성적을 냈지만 자신도 그에 못지 않는 성과를 거둘 수 있다는 자신감도 내비쳤습니다.
<인터뷰> 아드보카트 : “히딩크도 잘했다”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 핌 베어백과 함께 위기의 한국축구를 이끌 아드보카트.

마음은 이미 독일 월드컵을 향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성훈입니다.
  • 아드보카트, “강한 한국팀 만들겠다”
    • 입력 2005.09.14 (22:11)
    • 수정 2018.08.29 (15:00)
    뉴스 9
아드보카트, “강한 한국팀 만들겠다”
<앵커 멘트>

차기 축구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정된 아드보카트 감독이 한국 축구를 세계적인 강팀으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아드보카트 감독의 인터뷰를 단독으로 입수했습니다.
이성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돈보다는 월드컵을 더 원했다.
아드보카트 감독이 두 달 만에 아랍에미리트 지휘봉을 던지고 한국행을 선택한 이유였습니다.
<인터뷰> 아드보카트 : “두바이에 있으면 돈을 많이 벌겠지만, 한국행을 택했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한국축구를 네덜란드와 같은 강팀으로 만들겠다는 청사진도 밝혔습니다.
네덜란드식 토털축구를 접목해 침체된 한국 축구를 다시 끌어올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인터뷰> 아드보카트 : “현재 반 바스텐이 네덜란드팀을 환상적으로 이끌고 있다, 나도 그대로 해보고 싶다”

히딩크 감독도 좋은 성적을 냈지만 자신도 그에 못지 않는 성과를 거둘 수 있다는 자신감도 내비쳤습니다.
<인터뷰> 아드보카트 : “히딩크도 잘했다”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 핌 베어백과 함께 위기의 한국축구를 이끌 아드보카트.

마음은 이미 독일 월드컵을 향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성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