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바른정당 하루 차이 두고 부산 공략

입력 2017.03.22 (07:21) 수정 2017.03.22 (10:0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자유한국당은 오늘 부산을 찾아 합동연설회와 영남권 토론회를 잇따라 개최합니다.

바른정당은 오늘 영남권 전화면접 투표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자유한국당 경선 후보들은 오늘 부산을 찾아 부산, 울산 경남 권역 합동 연설회를 개최한 뒤 영남권 전역에 송출되는 TV토론회를 개최합니다.

홍준표 경남지사와 이인제 전 최고위원, 김관용 경북지사와 김진태 의원은 경선전이 본격화한 만큼 각종 정책으로 차별화를 시도할 계획입니다.

홍준표 경남지사는 새만금을 홍콩처럼 개발하겠다는 구상을 제시했고 이인제 전 최고위원은 신용불량자 구제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녹취> 홍준표(경남지사) : "전라북도의 희망이 될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의 새로운 희망이 되도록 만들어 가야 할 것입니다."

<녹취> 이인제(자유한국당 전 최고위원) : "(신용불량자들이) 경제 활동에 적극 동참하게 하여 침체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입니다."

김관용 경북지사와 김진태 의원은 지역 언론사들과 잇따라 인터뷰를 갖고 경선에 임하는 각오를 다졌습니다.

<녹취> 김관용(경북지사) : "보수정당, 보수의 힘으로 한국당이 승리할 것입니다."

<녹취> 김진태(자유한국당 의원) : "당당히 꼭 이루어내겠습니다. 기적은 소리 없이 찾아오는 겁니다."

바른정당은 어제 부산에서 두번째 경선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녹취> 유승민(바른정당 의원) : "(민주당 후보 누가 되든) 그 사람들하고 일대일로 붙어서 가장 경쟁력 있게 앞설수 있는 사람 저 유승민밖에 없습니다."

<녹취> 남경필(경기지사) : "앞으로 대통령이 돼서 대한민국 하나로 통합시키고 일자리가 넘치는 튼튼한 대한민국 만들겠습니다."

영남권 국민정책평가단 천여명을 상대로 한 전화면접투표의 결과는 오늘 발표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한국당·바른정당 하루 차이 두고 부산 공략
    • 입력 2017-03-22 07:33:03
    • 수정2017-03-22 10:05:36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자유한국당은 오늘 부산을 찾아 합동연설회와 영남권 토론회를 잇따라 개최합니다.

바른정당은 오늘 영남권 전화면접 투표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자유한국당 경선 후보들은 오늘 부산을 찾아 부산, 울산 경남 권역 합동 연설회를 개최한 뒤 영남권 전역에 송출되는 TV토론회를 개최합니다.

홍준표 경남지사와 이인제 전 최고위원, 김관용 경북지사와 김진태 의원은 경선전이 본격화한 만큼 각종 정책으로 차별화를 시도할 계획입니다.

홍준표 경남지사는 새만금을 홍콩처럼 개발하겠다는 구상을 제시했고 이인제 전 최고위원은 신용불량자 구제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녹취> 홍준표(경남지사) : "전라북도의 희망이 될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의 새로운 희망이 되도록 만들어 가야 할 것입니다."

<녹취> 이인제(자유한국당 전 최고위원) : "(신용불량자들이) 경제 활동에 적극 동참하게 하여 침체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입니다."

김관용 경북지사와 김진태 의원은 지역 언론사들과 잇따라 인터뷰를 갖고 경선에 임하는 각오를 다졌습니다.

<녹취> 김관용(경북지사) : "보수정당, 보수의 힘으로 한국당이 승리할 것입니다."

<녹취> 김진태(자유한국당 의원) : "당당히 꼭 이루어내겠습니다. 기적은 소리 없이 찾아오는 겁니다."

바른정당은 어제 부산에서 두번째 경선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녹취> 유승민(바른정당 의원) : "(민주당 후보 누가 되든) 그 사람들하고 일대일로 붙어서 가장 경쟁력 있게 앞설수 있는 사람 저 유승민밖에 없습니다."

<녹취> 남경필(경기지사) : "앞으로 대통령이 돼서 대한민국 하나로 통합시키고 일자리가 넘치는 튼튼한 대한민국 만들겠습니다."

영남권 국민정책평가단 천여명을 상대로 한 전화면접투표의 결과는 오늘 발표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