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릉 한 주택에서 불…사건사고 종합
입력 2010.05.26 (06:59)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제 저녁 강원도 강릉시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나 집안 내부를 모두 태웠습니다.

설악산에서는 산사태가 일어나 수학여행 온 학생들이 2시간 가까이 고립됐습니다.

사건사고 소식 조태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주택 2층 창문 너머로 불길이 치솟습니다.

소방대원이 물을 뿌리자 골목길이 금세 시커먼 연기로 가득 찹니다.

어제 저녁 7시쯤 강원도 강릉시 교동의 한 주택에서 난 불로 집안 내부를 모두 태워 소방서 추산 천오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계곡을 가로지르는 철제 다리 한쪽이 완전히 무너져내렸습니다.

어제 오후 설악산 흔들바위 주변 등산로에서 산사태가 났습니다.

수학여행을 온 학생과 등산객 등 5백여 명이 고립됐다 2시간 만에 구조됐습니다.

국립공원 설악산사무소는 신흥사에서 흔들바위, 울산바위로 이어지는 등산로를 잠정 폐쇄했습니다.

어젯밤 11시쯤 경북 영주시 가흥동의 한 도로에서 43살 권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넘어졌습니다.

경찰은 권 씨가 혈중 알코올 농도 0.17%의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혼잡한 지하철에서 스마트폰인 '아이폰' 등을 상습적으로 훔쳐온 47살 이모 씨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씨는 지난해 8월부터 최근까지 이어폰과 본체를 몰래 분리하는 수법으로 5백만 원어치의 '아이폰'과 MP3 플레이어 등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 강릉 한 주택에서 불…사건사고 종합
    • 입력 2010-05-26 06:59:3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어제 저녁 강원도 강릉시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나 집안 내부를 모두 태웠습니다.

설악산에서는 산사태가 일어나 수학여행 온 학생들이 2시간 가까이 고립됐습니다.

사건사고 소식 조태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주택 2층 창문 너머로 불길이 치솟습니다.

소방대원이 물을 뿌리자 골목길이 금세 시커먼 연기로 가득 찹니다.

어제 저녁 7시쯤 강원도 강릉시 교동의 한 주택에서 난 불로 집안 내부를 모두 태워 소방서 추산 천오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계곡을 가로지르는 철제 다리 한쪽이 완전히 무너져내렸습니다.

어제 오후 설악산 흔들바위 주변 등산로에서 산사태가 났습니다.

수학여행을 온 학생과 등산객 등 5백여 명이 고립됐다 2시간 만에 구조됐습니다.

국립공원 설악산사무소는 신흥사에서 흔들바위, 울산바위로 이어지는 등산로를 잠정 폐쇄했습니다.

어젯밤 11시쯤 경북 영주시 가흥동의 한 도로에서 43살 권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넘어졌습니다.

경찰은 권 씨가 혈중 알코올 농도 0.17%의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혼잡한 지하철에서 스마트폰인 '아이폰' 등을 상습적으로 훔쳐온 47살 이모 씨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씨는 지난해 8월부터 최근까지 이어폰과 본체를 몰래 분리하는 수법으로 5백만 원어치의 '아이폰'과 MP3 플레이어 등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