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0대 유방암 급증…환자 증가 세계 최고
입력 2010.10.13 (22:08) 수정 2010.10.13 (22:1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기름진 음식은 ’유방암’의 원인이기도 합니다.



특히 50대 환자가 5년만에 두배 가까이 ’급증’ 했습니다. 박은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3기 유방암을 촬영한 CT 영상입니다.



다른쪽 가슴엔 없는 6센티미터 크기의 혹이 있습니다.



이 여성은 몇달 전부터 나타난 피부 변화에도 대수롭지않게 여기다, 결국 유방암 진단을 받았습니다.



<인터뷰>박모씨(52/유방암 환자) : "샤워하면서 봤는데 벌겋게 땀띠같이 반달 모양처럼 났었어요. 열도 좀 나고..."



지난해 유방암 환자는 8만 8천명. 지난 2005년 이후 해마다 11%씩 늘고 있습니다.



특히 50대 환자는 최근 5년사이 두 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증가 속도가 세계 최고 수준으로 꼽힐만큼 빠릅니다.



전통적 식습관을 가진 노년층은 유방암 발병이 적은 반면 서구화된 식습관이 일반화된 4-50대 중년층이 67%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나이에 비례해 환자가 많아지는 서구와는 다른 모습입니다.



<인터뷰>송병주(서울성모병원 유방암센터 교수) : "중년 여성 이후엔 난소에서 나오던 에스트로겐이 지방세포에서 나오기 때문에, 식생활 습관이 서구화되면서 지방을 많이 섭취하면 이것이 유방암 발병의 원인으로..."



또 늦은 폐경, 저출산과 모유수유를 하지 않는 것도 유방암의 원인으로 꼽힙니다.



유방암은 빨리 발견하면 생존율이 90%에 이를 정도로 치료 효과가 높은 병입니다.



서른살이 넘는 여성은 매월 자가검진을 하고, 마흔살이 넘으면 1년이나 2년마다 한번씩 의사 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KBS 뉴스 박은주입니다.
  • 50대 유방암 급증…환자 증가 세계 최고
    • 입력 2010-10-13 22:08:10
    • 수정2010-10-13 22:10:43
    뉴스 9
<앵커 멘트>



기름진 음식은 ’유방암’의 원인이기도 합니다.



특히 50대 환자가 5년만에 두배 가까이 ’급증’ 했습니다. 박은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3기 유방암을 촬영한 CT 영상입니다.



다른쪽 가슴엔 없는 6센티미터 크기의 혹이 있습니다.



이 여성은 몇달 전부터 나타난 피부 변화에도 대수롭지않게 여기다, 결국 유방암 진단을 받았습니다.



<인터뷰>박모씨(52/유방암 환자) : "샤워하면서 봤는데 벌겋게 땀띠같이 반달 모양처럼 났었어요. 열도 좀 나고..."



지난해 유방암 환자는 8만 8천명. 지난 2005년 이후 해마다 11%씩 늘고 있습니다.



특히 50대 환자는 최근 5년사이 두 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증가 속도가 세계 최고 수준으로 꼽힐만큼 빠릅니다.



전통적 식습관을 가진 노년층은 유방암 발병이 적은 반면 서구화된 식습관이 일반화된 4-50대 중년층이 67%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나이에 비례해 환자가 많아지는 서구와는 다른 모습입니다.



<인터뷰>송병주(서울성모병원 유방암센터 교수) : "중년 여성 이후엔 난소에서 나오던 에스트로겐이 지방세포에서 나오기 때문에, 식생활 습관이 서구화되면서 지방을 많이 섭취하면 이것이 유방암 발병의 원인으로..."



또 늦은 폐경, 저출산과 모유수유를 하지 않는 것도 유방암의 원인으로 꼽힙니다.



유방암은 빨리 발견하면 생존율이 90%에 이를 정도로 치료 효과가 높은 병입니다.



서른살이 넘는 여성은 매월 자가검진을 하고, 마흔살이 넘으면 1년이나 2년마다 한번씩 의사 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KBS 뉴스 박은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