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남-대전, 득점없이 ‘무승부’
입력 2010.10.15 (22:07) 수정 2010.10.15 (23:1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로축구 K리그에서 선두권 진입을 노리고 있는 성남이 대전과 득점없이 비겼습니다.



승점 1점을 보탠 성남은 3위에 머물렀고 대전은 12위에 올랐습니다.



신한은행 83-67 우리은행



여자 프로농구에서 신한은행이 우리은행을 꺾고 개막 2연승을 달렸습니다.



신한은행은 정선민의 부상 공백에도 23점을 올린 김단비의 활약으로 우리은행을 83대 67로 꺾고 2연승으로 단독 선두에 나섰습니다.



이승훈, 대한민국 체육상 수상



밴쿠버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금메달리스트 이승훈이 올해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수여하는 ’대한민국 체육상’을 수상했습니다.



유도의 최민호 등 10명이 올림픽 등 국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우리 체육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최고 영예인 청룡장을 받았습니다.
  • 성남-대전, 득점없이 ‘무승부’
    • 입력 2010-10-15 22:07:48
    • 수정2010-10-15 23:13:07
    뉴스 9
프로축구 K리그에서 선두권 진입을 노리고 있는 성남이 대전과 득점없이 비겼습니다.



승점 1점을 보탠 성남은 3위에 머물렀고 대전은 12위에 올랐습니다.



신한은행 83-67 우리은행



여자 프로농구에서 신한은행이 우리은행을 꺾고 개막 2연승을 달렸습니다.



신한은행은 정선민의 부상 공백에도 23점을 올린 김단비의 활약으로 우리은행을 83대 67로 꺾고 2연승으로 단독 선두에 나섰습니다.



이승훈, 대한민국 체육상 수상



밴쿠버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금메달리스트 이승훈이 올해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수여하는 ’대한민국 체육상’을 수상했습니다.



유도의 최민호 등 10명이 올림픽 등 국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우리 체육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최고 영예인 청룡장을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