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 연평도에 포격
국회, 대북 규탄 결의안 신속히 처리될 듯
입력 2010.11.24 (22:3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천안함 사태 때와 달리, 국회가 대북규탄 결의안 채택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평화구축 노력을 넣을 것인가" 이견이 있지만 내일 통과될 것으로 보입니다.

김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나라당 안상수 대표는 오늘 아침 라디오 연설을 통해 북한이 민간인에까지 도발한 것은 묵과할 수 없다며 단호한 대처를 주문했습니다.

<녹취> 안상수 : "어떤 방식이든 엄중하게 그 책임을 묻겠습니다. 만약 북한이 추가 도발을 자행한다면 몇 배의 타격을 가할 것입니다."

강력한 대응을 촉구하는 의원들의 요청 속에 김무성 원내대표는 국회의 대북규탄결의안을 채택하자고 야당에 제의했습니다.

민주당 등 야당들도 북한의 포격은 명백한 도발행위라며 대북규탄결의안을 채택한다는 데는 합의했습니다.

야당은 그러나 남북 양측의 평화 구축 노력 등의 문구를 넣자고 맞서 최종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습니다.

<녹취> 전현희(민주당) : "민주당의 이러한 주장을 담은 대북규탄 결의안을 외통위에서 통과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여야는 그러나 내일 본회의에서 처리한다는 원칙아래 결의안 내용과 형식을 조율하고 있어 지난번 천안함 사태 때와는 달리 신속히 처리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귀수입니다.
  • 국회, 대북 규탄 결의안 신속히 처리될 듯
    • 입력 2010-11-24 22:36:45
    뉴스 9
<앵커 멘트>

천안함 사태 때와 달리, 국회가 대북규탄 결의안 채택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평화구축 노력을 넣을 것인가" 이견이 있지만 내일 통과될 것으로 보입니다.

김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나라당 안상수 대표는 오늘 아침 라디오 연설을 통해 북한이 민간인에까지 도발한 것은 묵과할 수 없다며 단호한 대처를 주문했습니다.

<녹취> 안상수 : "어떤 방식이든 엄중하게 그 책임을 묻겠습니다. 만약 북한이 추가 도발을 자행한다면 몇 배의 타격을 가할 것입니다."

강력한 대응을 촉구하는 의원들의 요청 속에 김무성 원내대표는 국회의 대북규탄결의안을 채택하자고 야당에 제의했습니다.

민주당 등 야당들도 북한의 포격은 명백한 도발행위라며 대북규탄결의안을 채택한다는 데는 합의했습니다.

야당은 그러나 남북 양측의 평화 구축 노력 등의 문구를 넣자고 맞서 최종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습니다.

<녹취> 전현희(민주당) : "민주당의 이러한 주장을 담은 대북규탄 결의안을 외통위에서 통과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여야는 그러나 내일 본회의에서 처리한다는 원칙아래 결의안 내용과 형식을 조율하고 있어 지난번 천안함 사태 때와는 달리 신속히 처리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귀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