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 연평도에 포격
軍, 대규모 합동 훈련…도발 원점 조준 타격
입력 2010.12.23 (22:0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의 기습 도발에 대비한 육군-공군의 합동 화력훈련이 실시됐습니다.

도발 원점을 타격하는 공격 훈련에 그 초점이 맞춰졌습니다.

먼저, 이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육군의 최정예 지상 화기가 쉴새 없이 공격에 나섭니다.

목표는 대 포병레이더가 포착한 도발 원점입니다.

k-9 자주포 부대가 일제 사격을 실시해 기선을 제압하고 130밀리 다연장 로켓은 도발 원점 배후에 광범위하게 전개된 적 전력을 무력화 시킵니다.

혹시 남아 있을지 모르는 적은 F-15K 전투기의 몫입니다.

적의 도발 의지가 꺾인 것을 확인한 군은 K-1 전차 부대를 투입했습니다

<녹취> "준비 끝 발사..맞았다...!!!"

북한군의 기습 공격 상황을 가정한 이번 훈련은 도발 원점을 공격하는 데 초점을 맞췄습니다.

<인터뷰> 주은식 준장(1기갑 여단장) : "기계화 부대가 투입됐다 했을때는 수세적인 작전보다는 공세적인 작전에 많이 투입되는 결정적인 부대입니다..."

이번 합동 훈련에는 육군과 공군의 주력 화기 백 여대가 동원됐고 병력 800여명이 참가했습니다.

군은 연평도 사격훈련과 애기봉 점등식 때 적의 도발에 대비해 발령했던 최고 대비태세 진돗개 하나를 진돗개 둘로 하향 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이영현입니다.
  • 軍, 대규모 합동 훈련…도발 원점 조준 타격
    • 입력 2010-12-23 22:09:14
    뉴스 9
<앵커 멘트>

북한의 기습 도발에 대비한 육군-공군의 합동 화력훈련이 실시됐습니다.

도발 원점을 타격하는 공격 훈련에 그 초점이 맞춰졌습니다.

먼저, 이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육군의 최정예 지상 화기가 쉴새 없이 공격에 나섭니다.

목표는 대 포병레이더가 포착한 도발 원점입니다.

k-9 자주포 부대가 일제 사격을 실시해 기선을 제압하고 130밀리 다연장 로켓은 도발 원점 배후에 광범위하게 전개된 적 전력을 무력화 시킵니다.

혹시 남아 있을지 모르는 적은 F-15K 전투기의 몫입니다.

적의 도발 의지가 꺾인 것을 확인한 군은 K-1 전차 부대를 투입했습니다

<녹취> "준비 끝 발사..맞았다...!!!"

북한군의 기습 공격 상황을 가정한 이번 훈련은 도발 원점을 공격하는 데 초점을 맞췄습니다.

<인터뷰> 주은식 준장(1기갑 여단장) : "기계화 부대가 투입됐다 했을때는 수세적인 작전보다는 공세적인 작전에 많이 투입되는 결정적인 부대입니다..."

이번 합동 훈련에는 육군과 공군의 주력 화기 백 여대가 동원됐고 병력 800여명이 참가했습니다.

군은 연평도 사격훈련과 애기봉 점등식 때 적의 도발에 대비해 발령했던 최고 대비태세 진돗개 하나를 진돗개 둘로 하향 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이영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