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 연평도에 포격
MLRS 등 첨단 무기 100여 종 대거 동원
입력 2010.12.23 (22:09) 수정 2010.12.24 (13:5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합동 화력 훈련에는 다연장로켓, K-9 자주포, F-15K 전폭기 등 100여 종의 첨단 무기가 대거 동원됐습니다.



그 위력이 어느 정돈지, 김주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1분 안에 산탄 8천개를 발사할 수 있는 MLRS, 즉 다연장로켓이 가상 목표지점을 타격합니다.



실전에선 적의 방공부대와 장갑차 등을 격파하는 임무를 수행합니다.



축구장 서너개 정도의 면적을 초토화시킬 수 있는 막강 화력 때문에 그 동안 별도 훈련을 실시해왔습니다.



이번에 이례적으로 합동훈련장에 나왔습니다.



AN/TPQ 대포병레이더가 적의 포탄 발사 지점을 역추적해 표적을 찾아내자, 연평도 대응사격의 주역 K-9 자주포가 정밀 타격에 나섭니다.



최대 사거리가 40킬로미터로 일반 화포보다 2배가량 깁니다.



K-1 전차는 빠른 속도로 이동하는 도중에도 정밀한 사격이 가능합니다.



1분에 천 2백발 사격이 가능하며, 자체 레이더까지 갖추고 있는 국산 자주대공포인 ’비호’도 화력 시범을 보였습니다.



공격형 헬기인 500MD는 토우 미사일과 기관총 2천발을 무장한 채 지상군을 엄호하면서 적의 전차와 보병부대를 파괴합니다.



작전 반경이 한반도 전역에 달하는 최신예 전폭기 F-15K는 투하식 폭탄으로 적진을 섬멸시킵니다.



F-15K는 슬램이알 등 첨단 미사일을 한번에 수십발 장착할 수 있으며 이륙 직후 북한 주요 지역을 정밀 타격할 수 있습니다.



이번 훈련에는 우리 군의 첨단 무기 백여 종과 병력 8백명이 참가했습니다.



KBS 뉴스 김주한입니다.
  • MLRS 등 첨단 무기 100여 종 대거 동원
    • 입력 2010-12-23 22:09:14
    • 수정2010-12-24 13:52:47
    뉴스 9
<앵커 멘트>



합동 화력 훈련에는 다연장로켓, K-9 자주포, F-15K 전폭기 등 100여 종의 첨단 무기가 대거 동원됐습니다.



그 위력이 어느 정돈지, 김주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1분 안에 산탄 8천개를 발사할 수 있는 MLRS, 즉 다연장로켓이 가상 목표지점을 타격합니다.



실전에선 적의 방공부대와 장갑차 등을 격파하는 임무를 수행합니다.



축구장 서너개 정도의 면적을 초토화시킬 수 있는 막강 화력 때문에 그 동안 별도 훈련을 실시해왔습니다.



이번에 이례적으로 합동훈련장에 나왔습니다.



AN/TPQ 대포병레이더가 적의 포탄 발사 지점을 역추적해 표적을 찾아내자, 연평도 대응사격의 주역 K-9 자주포가 정밀 타격에 나섭니다.



최대 사거리가 40킬로미터로 일반 화포보다 2배가량 깁니다.



K-1 전차는 빠른 속도로 이동하는 도중에도 정밀한 사격이 가능합니다.



1분에 천 2백발 사격이 가능하며, 자체 레이더까지 갖추고 있는 국산 자주대공포인 ’비호’도 화력 시범을 보였습니다.



공격형 헬기인 500MD는 토우 미사일과 기관총 2천발을 무장한 채 지상군을 엄호하면서 적의 전차와 보병부대를 파괴합니다.



작전 반경이 한반도 전역에 달하는 최신예 전폭기 F-15K는 투하식 폭탄으로 적진을 섬멸시킵니다.



F-15K는 슬램이알 등 첨단 미사일을 한번에 수십발 장착할 수 있으며 이륙 직후 북한 주요 지역을 정밀 타격할 수 있습니다.



이번 훈련에는 우리 군의 첨단 무기 백여 종과 병력 8백명이 참가했습니다.



KBS 뉴스 김주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