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 과학벨트 ‘반발’…“영수회담 긍정적”
입력 2011.02.01 (22:04) 수정 2011.02.01 (22: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야당은 이 대통령의 과학비즈니스 벨트 발언을 문제 삼았습니다.

청와대 영수 회담에 대해선 대체로 긍정적입니다.

박상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민주당과 선진당은 이 대통령의 과학비지니스 벨트 발언을 비판했습니다.

충청권에 대한 약속 위반이다, 실망과 분노를 느낀다며 반발했습니다.

<녹취> 이회창(자유선진당 대표) : "국민과 뜻 같이 하면서 이런 대통령의 배반 배신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다."

한나라당은 공정성 시비를 막기 위한 언급이라며 논란 확산을 차단했습니다.

<녹취>안형환(한나라당 대변인) "여러 지역에 이해관계가 있는 만큼 대통령으로서 원론적인 입장을 밝힌 것으로 생각."

청와대 영수회담에 대해 손학규 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는 못할 이유가 없다며 긍정 반응을 보였습니다.

<녹취>박지원(민주당 원내대표) : "국정 전반에 대한 허심탄회한 논의를 통해 국가에 도움이 되는 회담이 되도록 노력."

정치권은 민감한 개헌 문제에 대해서는 일단 말을 아꼈습니다.

KBS 뉴스 박상민입니다.
  • 야, 과학벨트 ‘반발’…“영수회담 긍정적”
    • 입력 2011-02-01 22:04:21
    • 수정2011-02-01 22:05:31
    뉴스 9
<앵커 멘트>

야당은 이 대통령의 과학비즈니스 벨트 발언을 문제 삼았습니다.

청와대 영수 회담에 대해선 대체로 긍정적입니다.

박상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민주당과 선진당은 이 대통령의 과학비지니스 벨트 발언을 비판했습니다.

충청권에 대한 약속 위반이다, 실망과 분노를 느낀다며 반발했습니다.

<녹취> 이회창(자유선진당 대표) : "국민과 뜻 같이 하면서 이런 대통령의 배반 배신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다."

한나라당은 공정성 시비를 막기 위한 언급이라며 논란 확산을 차단했습니다.

<녹취>안형환(한나라당 대변인) "여러 지역에 이해관계가 있는 만큼 대통령으로서 원론적인 입장을 밝힌 것으로 생각."

청와대 영수회담에 대해 손학규 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는 못할 이유가 없다며 긍정 반응을 보였습니다.

<녹취>박지원(민주당 원내대표) : "국정 전반에 대한 허심탄회한 논의를 통해 국가에 도움이 되는 회담이 되도록 노력."

정치권은 민감한 개헌 문제에 대해서는 일단 말을 아꼈습니다.

KBS 뉴스 박상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