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오사마 빈 라덴 사망
알 카에다, 납치 통해 자금 압박 해결 시도
입력 2011.06.20 (14:14) 수정 2011.06.20 (20:15) 국제
국제 제재와 단속으로 자금 압박에 처한 국제 테러조직 알-카에다가 납치로 몸값을 받아내는 데 관심을 쏟았다고 미국 관리들이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달 오사마 빈 라덴의 파키스탄 은신처에서 압수한 파일들을 조사한 결과 이런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미 하원 정보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더치 루퍼스버거 의원은 이전처럼 기부자들에 의존하기 힘들게 되자 갈수록 납치를 자금 확보의 수단으로 삼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알 카에다, 납치 통해 자금 압박 해결 시도
    • 입력 2011-06-20 14:14:40
    • 수정2011-06-20 20:15:02
    국제
국제 제재와 단속으로 자금 압박에 처한 국제 테러조직 알-카에다가 납치로 몸값을 받아내는 데 관심을 쏟았다고 미국 관리들이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달 오사마 빈 라덴의 파키스탄 은신처에서 압수한 파일들을 조사한 결과 이런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미 하원 정보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더치 루퍼스버거 의원은 이전처럼 기부자들에 의존하기 힘들게 되자 갈수록 납치를 자금 확보의 수단으로 삼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