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10ㆍ26 재·보궐 선거
나경원, 나홀로 표심잡기 정책 행보…朴心은?
입력 2011.09.30 (22:0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나라당 나경원 후보는 나홀로 정책행보를 이어갔습니다.

박근혜 전 대표의 선거지원을 이끌어내는 것도 급선뭅니다.

최영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점퍼에 바지 차림으로 직업훈련 학교를 찾은 한나라당 나경원 후보.

학생들과 함께 톱질도 하고, 차량 바퀴를 갈아끼우는 실습에도 참여했습니다.

<녹취> "취업율이 어떻게 되요?"

나 홀로 정책 행보에 힘쓰며 차별화에 나선 나 후보는 야권 후보 단일화 작업에 대해선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습니다.

<녹취>나경원(한나라당 후보) : "야권 단일화가 지금 잠시 관심을 가져올지 모르지만 그것이 어떤 책임 정치하고는 거리가 있기 때문에 큰 감동을 주지는 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지지율 상승을 위해선 박근혜 전 대표의 지원이 절실한 상황.

한나라당은 박 전 대표가 요구해 온 복지 당론을 다음주 중반까지 확정하기로 했습니다.

황우여 원내대표는 복지 당론이 정해지면 "박 전 대표가 적절한 시기에 강력한 지원이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당내 각 계파 의원들의 총력 지원을 받기 위한 물밑소통도 이뤄지고 있습니다.

야권 후보 통합에 대해 반격을 노리는 한나라당은 아직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는 박근혜 전 대표의 행보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영철입니다.
  • 나경원, 나홀로 표심잡기 정책 행보…朴心은?
    • 입력 2011-09-30 22:04:27
    뉴스 9
<앵커 멘트>

한나라당 나경원 후보는 나홀로 정책행보를 이어갔습니다.

박근혜 전 대표의 선거지원을 이끌어내는 것도 급선뭅니다.

최영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점퍼에 바지 차림으로 직업훈련 학교를 찾은 한나라당 나경원 후보.

학생들과 함께 톱질도 하고, 차량 바퀴를 갈아끼우는 실습에도 참여했습니다.

<녹취> "취업율이 어떻게 되요?"

나 홀로 정책 행보에 힘쓰며 차별화에 나선 나 후보는 야권 후보 단일화 작업에 대해선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습니다.

<녹취>나경원(한나라당 후보) : "야권 단일화가 지금 잠시 관심을 가져올지 모르지만 그것이 어떤 책임 정치하고는 거리가 있기 때문에 큰 감동을 주지는 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지지율 상승을 위해선 박근혜 전 대표의 지원이 절실한 상황.

한나라당은 박 전 대표가 요구해 온 복지 당론을 다음주 중반까지 확정하기로 했습니다.

황우여 원내대표는 복지 당론이 정해지면 "박 전 대표가 적절한 시기에 강력한 지원이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당내 각 계파 의원들의 총력 지원을 받기 위한 물밑소통도 이뤄지고 있습니다.

야권 후보 통합에 대해 반격을 노리는 한나라당은 아직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는 박근혜 전 대표의 행보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영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