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과없는 中 정부 “자국 어민 권익 보장 요구”
입력 2011.12.13 (13:0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 정부는 이번 사건을 한국과 협조해 처리하겠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러나 유감 표명은 없이 자국 어민의 권일 보장을 요구했습니다.

베이징 원종진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이번 사건과 관련해 중국 외교부는 한국과 밀접하게 협조해 타당하게 처리하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그러나 유감 표명이나 사과의 뜻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대신 우리 측에 자국 어민의 권익 보장과 인도적 대우를 요구했습니다.

<녹취>류웨이민(중국 외교부 대변인): "중국 측은 한국 측이 중국 어민의 합법적 권익을 충분히 보장하고 인도주의적 대우를 해줄 것을 희망합니다."

또 중국 당국은 그동안 어민 교육과 출해 어선 관리를 강화했고, 불법 조업 방지를 위한 조치를 여러 차례 취해왔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중국의 이런 반응은 지난달 자국 어선이 불법 어로를 하다가 한국에 체포됐을 때 폭력을 자제해야 한다며 공세적 태도를 보인 것에 비하면 낮은 어조입니다.

자칫 한중 양국 외교 갈등으로 비화 될 수도 있는 사안의 민감성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또 불법조업을 하던 자국 어선이 붙잡힐 때마다 한국의 과잉대응을 주장하던 중국의 관영 매체들도 대부분 사실만 간단하게 보도할 뿐 논평을 삼가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원종진입니다.
  • 사과없는 中 정부 “자국 어민 권익 보장 요구”
    • 입력 2011-12-13 13:04:43
    뉴스 12
<앵커 멘트>

중국 정부는 이번 사건을 한국과 협조해 처리하겠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러나 유감 표명은 없이 자국 어민의 권일 보장을 요구했습니다.

베이징 원종진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이번 사건과 관련해 중국 외교부는 한국과 밀접하게 협조해 타당하게 처리하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그러나 유감 표명이나 사과의 뜻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대신 우리 측에 자국 어민의 권익 보장과 인도적 대우를 요구했습니다.

<녹취>류웨이민(중국 외교부 대변인): "중국 측은 한국 측이 중국 어민의 합법적 권익을 충분히 보장하고 인도주의적 대우를 해줄 것을 희망합니다."

또 중국 당국은 그동안 어민 교육과 출해 어선 관리를 강화했고, 불법 조업 방지를 위한 조치를 여러 차례 취해왔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중국의 이런 반응은 지난달 자국 어선이 불법 어로를 하다가 한국에 체포됐을 때 폭력을 자제해야 한다며 공세적 태도를 보인 것에 비하면 낮은 어조입니다.

자칫 한중 양국 외교 갈등으로 비화 될 수도 있는 사안의 민감성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또 불법조업을 하던 자국 어선이 붙잡힐 때마다 한국의 과잉대응을 주장하던 중국의 관영 매체들도 대부분 사실만 간단하게 보도할 뿐 논평을 삼가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원종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