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김정일 사망…북한 체제 어디로?
김정일 유훈계승 ‘핵·선군정치’…남북 관계는?
입력 2011.12.29 (22:1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추도대회에서 북한은 핵을 통해 강력한 군사력을 가지게 된 것이 김정일 위원장의 업적이라고 추켜 세웠습니다.

앞으로도 유훈통치를 통해 군사력 보강에 힘쓰겠다는 선언으로 풀이됩니다.

송현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북한은 거듭 김정일 위원장 업적으로 핵보유국을 꼽았습니다.

<녹취> 김영남 : "우리 조국을 세계적인 군사강국, 당당한 핵보유국으로 전변시킴으로써..."

핵개발을 중심으로 한 선군정치를 아버지의 뜻으로 이어받아, 유훈 통치에 나설 것임을 예고한 것입니다.

또 핵개발을 명시해 이를 쉽게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는 점도 시사했습니다.

<녹취> 김정각 : "핵억제력을 비롯한 최첨단 수준의 무장장비들을 갖추고, 무적강군의 위용을 떨치게 되었습니다."

다만 그간에도 북한이 핵보유국을 강조해 온 만큼, 이를 김정일 시대 유업으로 선전해 체제를 결속하려는 의도가 크다는 게 대체적 관측입니다.

또 앞으로 있을 대화 과정에서의 협상력을 높이려는 뜻도 있어 보입니다.

북한의 장례가 마무리되면서 후속 대화를 위한 관련국 움직임도 긴박해졌습니다.

한국과 미국의 6자회담 수석대표가 오늘 만났고, 다음달에는 캠벨 미 차관보의 한중일 순방, 한미일 3개국 회동이 예정돼 있습니다.

다음달 3차 북미 대화의 재개를 모색중인 관련국들은 북한의 반응을 기다린다는 메시지를 거듭 보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현정입니다.
  • 김정일 유훈계승 ‘핵·선군정치’…남북 관계는?
    • 입력 2011-12-29 22:12:31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 추도대회에서 북한은 핵을 통해 강력한 군사력을 가지게 된 것이 김정일 위원장의 업적이라고 추켜 세웠습니다.

앞으로도 유훈통치를 통해 군사력 보강에 힘쓰겠다는 선언으로 풀이됩니다.

송현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북한은 거듭 김정일 위원장 업적으로 핵보유국을 꼽았습니다.

<녹취> 김영남 : "우리 조국을 세계적인 군사강국, 당당한 핵보유국으로 전변시킴으로써..."

핵개발을 중심으로 한 선군정치를 아버지의 뜻으로 이어받아, 유훈 통치에 나설 것임을 예고한 것입니다.

또 핵개발을 명시해 이를 쉽게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는 점도 시사했습니다.

<녹취> 김정각 : "핵억제력을 비롯한 최첨단 수준의 무장장비들을 갖추고, 무적강군의 위용을 떨치게 되었습니다."

다만 그간에도 북한이 핵보유국을 강조해 온 만큼, 이를 김정일 시대 유업으로 선전해 체제를 결속하려는 의도가 크다는 게 대체적 관측입니다.

또 앞으로 있을 대화 과정에서의 협상력을 높이려는 뜻도 있어 보입니다.

북한의 장례가 마무리되면서 후속 대화를 위한 관련국 움직임도 긴박해졌습니다.

한국과 미국의 6자회담 수석대표가 오늘 만났고, 다음달에는 캠벨 미 차관보의 한중일 순방, 한미일 3개국 회동이 예정돼 있습니다.

다음달 3차 북미 대화의 재개를 모색중인 관련국들은 북한의 반응을 기다린다는 메시지를 거듭 보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현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