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겨울 태백산 ‘눈 축제 관광열차’ 인기
입력 2012.01.11 (07:1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겨울 백두대간의 설경을 감상하고 고원관광지를 둘러볼 수 있는 '태백산 눈 관광열차'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오는 27일 개막되는 태백산 눈꽃축제에 맞춰, 임시 관광 열차가 추가로 투입됩니다.

박상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평소 한가하던 열차 승강장이 관광객들로 북적입니다.

눈 덮힌 백두대간을 감상하기위해 부산과 경북에서 6시간 넘게 기차를 타고 올라온 관광객들입니다.

이들은 해발 1200미터 백운산 정상에서 잊지 못할 겨울 추억을 만들어갑니다.

<인터뷰>성정숙(대구광역시 달성군) : "확트인 곳에 오니까 너무 기분좋구요..눈도 보고 친구들과 오니까 즐겁습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간이역도 승객들로 시끌벅적,,활기에 넘칩니다.

<인터뷰>정선자(서울시 구로동) : "삶은 달걀 가져와서 먹고 바깥 풍경보면서 오니까 좋구요..공기도 끝내줍니다.좋아요."

한 겨울 풍경을 즐기려는 인파가 몰리면서 이번 달 눈꽃열차 30여 편은 주말과 휴일엔 좌석을 구하기 힘들정돕니다.

태백산 눈축제도 개막을 앞두고있어 관광객 유치에 더 큰 호재가 되고 있습니다.

<인터뷰>권기철(철도공사 태백관리역장) : "눈 축제 기간에 태백과 추전을 포함해 7만 명 이상이 오고 계십니다."

눈 축제기간에 맞춰 관광열차도 추가로 운행될 예정입니다.

백두대간의 설경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태백이 한겨울 열차 여행지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한겨울 태백산 ‘눈 축제 관광열차’ 인기
    • 입력 2012-01-11 07:12:2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한겨울 백두대간의 설경을 감상하고 고원관광지를 둘러볼 수 있는 '태백산 눈 관광열차'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오는 27일 개막되는 태백산 눈꽃축제에 맞춰, 임시 관광 열차가 추가로 투입됩니다.

박상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평소 한가하던 열차 승강장이 관광객들로 북적입니다.

눈 덮힌 백두대간을 감상하기위해 부산과 경북에서 6시간 넘게 기차를 타고 올라온 관광객들입니다.

이들은 해발 1200미터 백운산 정상에서 잊지 못할 겨울 추억을 만들어갑니다.

<인터뷰>성정숙(대구광역시 달성군) : "확트인 곳에 오니까 너무 기분좋구요..눈도 보고 친구들과 오니까 즐겁습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간이역도 승객들로 시끌벅적,,활기에 넘칩니다.

<인터뷰>정선자(서울시 구로동) : "삶은 달걀 가져와서 먹고 바깥 풍경보면서 오니까 좋구요..공기도 끝내줍니다.좋아요."

한 겨울 풍경을 즐기려는 인파가 몰리면서 이번 달 눈꽃열차 30여 편은 주말과 휴일엔 좌석을 구하기 힘들정돕니다.

태백산 눈축제도 개막을 앞두고있어 관광객 유치에 더 큰 호재가 되고 있습니다.

<인터뷰>권기철(철도공사 태백관리역장) : "눈 축제 기간에 태백과 추전을 포함해 7만 명 이상이 오고 계십니다."

눈 축제기간에 맞춰 관광열차도 추가로 운행될 예정입니다.

백두대간의 설경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태백이 한겨울 열차 여행지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