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항의 변신…놀이·문화 공간으로 ‘인기’
입력 2012.03.10 (21:55) 수정 2012.03.10 (22:1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비행기를 타지 않아도 공항에 가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스케이트장, 영화관, 쇼핑몰 요즘은 이 모든 게 공항에 다 있기 때문인데요.



오죽하면 ’공항 놀이족’까지 생길 정도라고 합니다.



홍석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최근 인천공항에 들어선 스케이트장입니다.



따뜻한 나라에서 온 외국인도 젊은 커플도 얼음 타는 즐거움에 푹빠졌습니다.



<인터뷰>젊은 커플 : "여행을 가고 싶은데 갈 수 없는 상황일 때 그냥 와서 여행 기분도 내고..."



시간대 별로 전통 무용, 전통 줄타기, 클래식 등 다양한 볼 거리가 펼쳐집니다.



주택가와 인접한 김포공항, 최근 복합쇼핑몰이 들어선 뒤 편의시설 이용객만 하루 10만 명에 이릅니다.



비행기 탑승객 보다 편의시설 이용객이 4만 명이나 많아지면서 오히려 복합 문화공간에 가까워졌습니다.



이처럼 공항 유동인구가 늘면서 공항의 편의시설 수익도 급증해 지난해엔 전체 수익의 70%를 차지했습니다.



덕분에 공항 이용료를 낮게 유지할 수 있어 공항의 경쟁력도 높아졌습니다.



<인터뷰>김창규(인천공항 상업영업팀장) : "이 지역에 살고 있는 3만 명 이상의 주민들이 공항을 이용하면서 상당히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편의시설 확충을 통한 수익증대가 지나친 상업화라는 비판도 나오지만, 놀이와 문화공간으로 공항의 변신 속도가 눈부십니다.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 공항의 변신…놀이·문화 공간으로 ‘인기’
    • 입력 2012-03-10 21:55:38
    • 수정2012-03-10 22:10:30
    뉴스 9
<앵커 멘트>



비행기를 타지 않아도 공항에 가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스케이트장, 영화관, 쇼핑몰 요즘은 이 모든 게 공항에 다 있기 때문인데요.



오죽하면 ’공항 놀이족’까지 생길 정도라고 합니다.



홍석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최근 인천공항에 들어선 스케이트장입니다.



따뜻한 나라에서 온 외국인도 젊은 커플도 얼음 타는 즐거움에 푹빠졌습니다.



<인터뷰>젊은 커플 : "여행을 가고 싶은데 갈 수 없는 상황일 때 그냥 와서 여행 기분도 내고..."



시간대 별로 전통 무용, 전통 줄타기, 클래식 등 다양한 볼 거리가 펼쳐집니다.



주택가와 인접한 김포공항, 최근 복합쇼핑몰이 들어선 뒤 편의시설 이용객만 하루 10만 명에 이릅니다.



비행기 탑승객 보다 편의시설 이용객이 4만 명이나 많아지면서 오히려 복합 문화공간에 가까워졌습니다.



이처럼 공항 유동인구가 늘면서 공항의 편의시설 수익도 급증해 지난해엔 전체 수익의 70%를 차지했습니다.



덕분에 공항 이용료를 낮게 유지할 수 있어 공항의 경쟁력도 높아졌습니다.



<인터뷰>김창규(인천공항 상업영업팀장) : "이 지역에 살고 있는 3만 명 이상의 주민들이 공항을 이용하면서 상당히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편의시설 확충을 통한 수익증대가 지나친 상업화라는 비판도 나오지만, 놀이와 문화공간으로 공항의 변신 속도가 눈부십니다.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