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공항 ‘북적’…소비심리지수 4개월째 상승
입력 2012.05.25 (22:00) 수정 2012.05.26 (15:5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공항은 연휴를 앞두고 해외여행을 떠나는 사람들로 크게 북적였습니다.

경기에 대한 기대심리를 나타내는 소비자 심리지수도 4개월 연속 상승했습니다.

박진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늘 오후 인천국제공항, 출국 절차를 밟는 승객들로 북적입니다.

내일부터 시작되는 사흘 연휴를 맞아 해외로 나가는 가족단위 여행객들이 몰렸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유현호(태국 파타야 여행객) : "직장에 연휴 기간 다음날과 전날을 휴가를 받아서 3박 5일로 일정을 잡았습니다."

연휴 기간 동안 동남아와 일본, 중국 등 근거리 노선은 이미 매진됐고 전체 국제노선의 예매율도 90% 정도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범세희(대한항공 과장) : "평상시 보다 20% 정도 증가한 5만5천여명의 승객분들이 토요일까지 (대한항공을 통해 인천공항을) 떠나실 예정입니다."

올 들어 지난달까지 해외여행에 나선 사람들은 4백4십만 명.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30만 명, 7% 가량 늘었습니다.

적어도 해외여행만 놓고 보면 소비심리가 되살아난 셈입니다.

<인터뷰> 김경희(대만 여행객) : "서민 입장에서는 너무 비싸죠. 그렇다고 해서 그것 생각해서 안 가고 일만 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실제로 5월 소비자 심리 지수는 105를 기록해 4개월 연속 상승했습니다.

지난해 2월 이후 15개월 최고칩니다.

장기간 얼어붙었던 내수 경기가 완만한 회복세에 접어들었음을 보여줍니다.

하지만 유럽 재정 위기 등 대외 여건의 불확실성이 여전한 만큼 소비자 지수가 계속 상승할지는 미지수입니다.

KBS 뉴스 박진현입니다.
  • 인천공항 ‘북적’…소비심리지수 4개월째 상승
    • 입력 2012-05-25 22:00:36
    • 수정2012-05-26 15:57:50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 공항은 연휴를 앞두고 해외여행을 떠나는 사람들로 크게 북적였습니다.

경기에 대한 기대심리를 나타내는 소비자 심리지수도 4개월 연속 상승했습니다.

박진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늘 오후 인천국제공항, 출국 절차를 밟는 승객들로 북적입니다.

내일부터 시작되는 사흘 연휴를 맞아 해외로 나가는 가족단위 여행객들이 몰렸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유현호(태국 파타야 여행객) : "직장에 연휴 기간 다음날과 전날을 휴가를 받아서 3박 5일로 일정을 잡았습니다."

연휴 기간 동안 동남아와 일본, 중국 등 근거리 노선은 이미 매진됐고 전체 국제노선의 예매율도 90% 정도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범세희(대한항공 과장) : "평상시 보다 20% 정도 증가한 5만5천여명의 승객분들이 토요일까지 (대한항공을 통해 인천공항을) 떠나실 예정입니다."

올 들어 지난달까지 해외여행에 나선 사람들은 4백4십만 명.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30만 명, 7% 가량 늘었습니다.

적어도 해외여행만 놓고 보면 소비심리가 되살아난 셈입니다.

<인터뷰> 김경희(대만 여행객) : "서민 입장에서는 너무 비싸죠. 그렇다고 해서 그것 생각해서 안 가고 일만 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실제로 5월 소비자 심리 지수는 105를 기록해 4개월 연속 상승했습니다.

지난해 2월 이후 15개월 최고칩니다.

장기간 얼어붙었던 내수 경기가 완만한 회복세에 접어들었음을 보여줍니다.

하지만 유럽 재정 위기 등 대외 여건의 불확실성이 여전한 만큼 소비자 지수가 계속 상승할지는 미지수입니다.

KBS 뉴스 박진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