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말충전] ‘이색 펜션’ 무한 리필에 공짜 파마까지
입력 2012.12.07 (08:17) 수정 2012.12.07 (13:23)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겨울엔 웬만해선 바깥 나들이 꺼려진단 분들 많지만요,

눈꽃 여행이며 온천 여행같은 겨울 여행만의 묘미가 또 있잖아요.

그런데 여행갈 때 제일 신경쓰이는 게 숙소죠,

요즘은 가족들끼리 펜션 많이 잡으시던데요

펜션이 잠만 자는 데라는 것도 이젠 고정관념 같습니다

생각지 못한 깜짝 서비스로 고객 감동에 나선 곳들이 많은데요.

양영은 기자! 일석이조 즐거움을 챙길 수 있는 펜션들이 있다고요.

<기자 멘트>

우리나라 펜션 산업도 참 많이 발전했는데요,

펜션을 잘 만나면 여행이 즐겁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그런데 말씀처럼 단순히 깨끗하고 친절할 뿐 아니라 추억에 남을 만한 기억을 선사해주는 펜션들이 있습니다.

한 번 다녀오면 다른 사람들에게도 추천하게 된다는 '이색 펜션'들로 떠나볼까요?

<리포트>

경기도 양평에 위치한 한 펜션입니다.

이 곳을 찾는 손님들에겐 공통점이 있는데요.

모두 빈 손입니다.

<인터뷰>“여기가 무한 리필이라고 해서 준비 하나도 안 하고 왔어요.”

펜션의 별미, 바비큐부터 각종 주류까지 모두 무제한인데요.

<인터뷰> 박진경(펜션 사장) : “무한 리필이라고 해서 질 안 좋은 것을 주는 것이 아니라 최상의 음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24시간 잘 숙성된 고기는 훈제 과정을 거쳐 손님상에 나가는데요.

이 때, 장작은 과일나무만 고집합니다.

<인터뷰> 최종민(직원) : “참나무 연기는 강하고 진하기 때문에 고기의 맛이 감춰질 수가 있는데, 과일나무 훈연 향기는 부드럽고 순하기 때문에 고기 본연의 맛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인터뷰> “오늘 큰 잔치 먹을 것 많네."

저렇게 두툼한 목살부터 삼겹살까지, 골라먹는 재미까지 있는데요.

푸짐한 음식 앞에 말이 필요 없겠죠?

한 쌈 가득 싸서 입 안으로 골인!

<인터뷰> “말할 수 없어요. 맛은 먹어봐야 알아요."

<인터뷰> “사장님 고기 많이 주세요."

<인터뷰> “고기 3인분만 주세요."

음식이 무제한 제공이다보니8명 이상의 단체 손님만 받는다는데요.

박리다매 전략입니다.

<인터뷰> “차려놓은 밥상에 맛있는 고기를 아무리 많이 먹어도 무한리필이에요."

<인터뷰> “푸짐하게 먹고 돈은 저렴하게 쓰니까 오히려 돈을 벌어가는 느낌이 들어서 기쁘죠."

돈 벌어가는 느낌이 드는 곳, 여기도 있습니다.

물 좋고, 공기 좋은 주변 환경에, 주부들의 마음까지 훔쳤다는 이 곳!

<인터뷰> “여기는 여자들이 오면 더 좋은 특별한 이벤트가 있어요."

여자들이 오면 더 좋은 곳이라고요?

특별한 이벤트가 벌어진다는 곳으로 찾아가 봤는데요.

<인터뷰> “사장님 저희 머리 해 주세요."

<인터뷰> “네. 이쪽으로 오세요. 제가 멋있게 변신시켜 드릴게요."

펜션에 온 건지 미용실에 온 건지 점점 의문이 생기죠?

<인터뷰> 고금숙(펜션 사장) : "제가 원래 서울에서 미용을 20년 했어요. 이 곳에 와서 보니 손님들에게 제가 배운 기술이 아까워서 서비스를 해드리는 거예요."

요즘 미용실에서 머리 한번 하려면 몇만 원씩 드는데, 펜션에 묵는 손님 중 원하면 공짜로 파마나 염색을 해준다니, 주머니에 돈 굳는 소리가 들리시죠?

<인터뷰> “이 곳에서 머리도 해요?"

<인터뷰> “펜션 여러 곳 다녀봤는데, 이렇게 머리 해주는 곳 처음 봤어요."

그런데 파마를 하다 말고 갑자기 어디론가 향하는 사람들..

피로를 풀어주는 뜨끈한 불가마입니다.

덕분에 지루하기 쉬운 파마도 눈 깜짝할 새에 완성!!

<인터뷰> 신경자(경기도 화성시) : “머리도 미용실에서는 전기로 하는데, 여기는 자연으로 찜질방이 있으니까 머리도 빨리 나올 것 같아요."

드디어 머리를 푸는 시간입니다.

과연 '공짜 파마' 어떻게 나왔을까요?

파마 하나 했을 뿐인데 분위기가 확 달라졌죠? 변신 성공입니다.

<인터뷰> 신정은(경기도 화성시) : “가족들과 놀 수도 있고 이렇게 변신해서 갈 수도 있고 완전히 일석이조예요. 다음에 머리 풀릴 때쯤에 다시 한 번 와야겠어요."

놀러 와서 본전 뽑고 간다는 또 다른 펜션, 이 펜션 안에는 손님들을 위한 특별한 공간이 마련돼 있었는데요.

이 온천이 다일까요?

<인터뷰> 변은주(경기도 시흥시) : “여기 온천 같은 경우에는 가족들과 즐길 수 있지만 밤이 되면 어른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가 있다고 해서 기대되는 편이에요."

드디어 밤이 깊어 가고 지금부터는 '아 기다리고 기다리던'

이벤트 타임!

<인터뷰> “오늘 광란의 밤이야!"

<인터뷰> “밤 10시만 되면 특별한 이벤트가 있거든요. 재밌고 상품도 좋아요."

이벤트에 앞서 시선을 사로잡는 현란한 조명이 범상치 않습니다.

<인터뷰> “즐기고 싶은 분들 앞으로 나오세요."

흥겨운 음악 속에 분위기가 후끈 이 펜션의 정체는 바로, 밤이 되면 클럽으로 변신하는 펜션, 마치 클럽에 놀러온 듯 그간 묵은 스트레스를 확 날립니다.

<인터뷰> “주부들은 이렇게 클럽에 갈 수 없는데 이렇게 좋은 펜션에 와서 놀 수 있으니까 좋은 것 같아요."

여기서 끝이 아닙니다.

이벤트의 하이라이트가 아직 남아 있는데요

<인터뷰> “림보게임을 시작하도록 하겠습니다. 메인게임 상품은 제주도 항공권이 되겠고요."

<인터뷰> “1등 아니면 안 하죠. 1등이요."

<인터뷰> “저는 태생이 유연해서 1등 할 수 있어요."

용기 있는 자가 제주도 항공권을 얻는다!

우승 상품이 크다보니 경쟁도 치열한데요.

매주 토요일, 숙박객은 누구나 참가가 가능합니다.

<인터뷰> “아쉬워요. 이건 사람이 못해요."

이기기만 하면 제주도 항공권이 공짜!

돈 쓰러 왔다 오히려 돈 벌어가게 생겼으니 안간힘을 다해 봅니다.

모두의 부러움 속에 우승자가 탄생했는데요.

<인터뷰> “결혼 1주년 되기 전에 같이 제주도로 떠나서 결혼할 때의 마음을 다시 상기하고 싶은 생각이 있어요."

자연 속에서 보내는 아름다운 밤,

지금까지 추억 만들기 이벤트가 가득한 이색 펜션 여행이었습니다.
  • [주말충전] ‘이색 펜션’ 무한 리필에 공짜 파마까지
    • 입력 2012-12-07 08:24:20
    • 수정2012-12-07 13:23:04
    아침뉴스타임
<앵커 멘트>

겨울엔 웬만해선 바깥 나들이 꺼려진단 분들 많지만요,

눈꽃 여행이며 온천 여행같은 겨울 여행만의 묘미가 또 있잖아요.

그런데 여행갈 때 제일 신경쓰이는 게 숙소죠,

요즘은 가족들끼리 펜션 많이 잡으시던데요

펜션이 잠만 자는 데라는 것도 이젠 고정관념 같습니다

생각지 못한 깜짝 서비스로 고객 감동에 나선 곳들이 많은데요.

양영은 기자! 일석이조 즐거움을 챙길 수 있는 펜션들이 있다고요.

<기자 멘트>

우리나라 펜션 산업도 참 많이 발전했는데요,

펜션을 잘 만나면 여행이 즐겁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그런데 말씀처럼 단순히 깨끗하고 친절할 뿐 아니라 추억에 남을 만한 기억을 선사해주는 펜션들이 있습니다.

한 번 다녀오면 다른 사람들에게도 추천하게 된다는 '이색 펜션'들로 떠나볼까요?

<리포트>

경기도 양평에 위치한 한 펜션입니다.

이 곳을 찾는 손님들에겐 공통점이 있는데요.

모두 빈 손입니다.

<인터뷰>“여기가 무한 리필이라고 해서 준비 하나도 안 하고 왔어요.”

펜션의 별미, 바비큐부터 각종 주류까지 모두 무제한인데요.

<인터뷰> 박진경(펜션 사장) : “무한 리필이라고 해서 질 안 좋은 것을 주는 것이 아니라 최상의 음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24시간 잘 숙성된 고기는 훈제 과정을 거쳐 손님상에 나가는데요.

이 때, 장작은 과일나무만 고집합니다.

<인터뷰> 최종민(직원) : “참나무 연기는 강하고 진하기 때문에 고기의 맛이 감춰질 수가 있는데, 과일나무 훈연 향기는 부드럽고 순하기 때문에 고기 본연의 맛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인터뷰> “오늘 큰 잔치 먹을 것 많네."

저렇게 두툼한 목살부터 삼겹살까지, 골라먹는 재미까지 있는데요.

푸짐한 음식 앞에 말이 필요 없겠죠?

한 쌈 가득 싸서 입 안으로 골인!

<인터뷰> “말할 수 없어요. 맛은 먹어봐야 알아요."

<인터뷰> “사장님 고기 많이 주세요."

<인터뷰> “고기 3인분만 주세요."

음식이 무제한 제공이다보니8명 이상의 단체 손님만 받는다는데요.

박리다매 전략입니다.

<인터뷰> “차려놓은 밥상에 맛있는 고기를 아무리 많이 먹어도 무한리필이에요."

<인터뷰> “푸짐하게 먹고 돈은 저렴하게 쓰니까 오히려 돈을 벌어가는 느낌이 들어서 기쁘죠."

돈 벌어가는 느낌이 드는 곳, 여기도 있습니다.

물 좋고, 공기 좋은 주변 환경에, 주부들의 마음까지 훔쳤다는 이 곳!

<인터뷰> “여기는 여자들이 오면 더 좋은 특별한 이벤트가 있어요."

여자들이 오면 더 좋은 곳이라고요?

특별한 이벤트가 벌어진다는 곳으로 찾아가 봤는데요.

<인터뷰> “사장님 저희 머리 해 주세요."

<인터뷰> “네. 이쪽으로 오세요. 제가 멋있게 변신시켜 드릴게요."

펜션에 온 건지 미용실에 온 건지 점점 의문이 생기죠?

<인터뷰> 고금숙(펜션 사장) : "제가 원래 서울에서 미용을 20년 했어요. 이 곳에 와서 보니 손님들에게 제가 배운 기술이 아까워서 서비스를 해드리는 거예요."

요즘 미용실에서 머리 한번 하려면 몇만 원씩 드는데, 펜션에 묵는 손님 중 원하면 공짜로 파마나 염색을 해준다니, 주머니에 돈 굳는 소리가 들리시죠?

<인터뷰> “이 곳에서 머리도 해요?"

<인터뷰> “펜션 여러 곳 다녀봤는데, 이렇게 머리 해주는 곳 처음 봤어요."

그런데 파마를 하다 말고 갑자기 어디론가 향하는 사람들..

피로를 풀어주는 뜨끈한 불가마입니다.

덕분에 지루하기 쉬운 파마도 눈 깜짝할 새에 완성!!

<인터뷰> 신경자(경기도 화성시) : “머리도 미용실에서는 전기로 하는데, 여기는 자연으로 찜질방이 있으니까 머리도 빨리 나올 것 같아요."

드디어 머리를 푸는 시간입니다.

과연 '공짜 파마' 어떻게 나왔을까요?

파마 하나 했을 뿐인데 분위기가 확 달라졌죠? 변신 성공입니다.

<인터뷰> 신정은(경기도 화성시) : “가족들과 놀 수도 있고 이렇게 변신해서 갈 수도 있고 완전히 일석이조예요. 다음에 머리 풀릴 때쯤에 다시 한 번 와야겠어요."

놀러 와서 본전 뽑고 간다는 또 다른 펜션, 이 펜션 안에는 손님들을 위한 특별한 공간이 마련돼 있었는데요.

이 온천이 다일까요?

<인터뷰> 변은주(경기도 시흥시) : “여기 온천 같은 경우에는 가족들과 즐길 수 있지만 밤이 되면 어른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가 있다고 해서 기대되는 편이에요."

드디어 밤이 깊어 가고 지금부터는 '아 기다리고 기다리던'

이벤트 타임!

<인터뷰> “오늘 광란의 밤이야!"

<인터뷰> “밤 10시만 되면 특별한 이벤트가 있거든요. 재밌고 상품도 좋아요."

이벤트에 앞서 시선을 사로잡는 현란한 조명이 범상치 않습니다.

<인터뷰> “즐기고 싶은 분들 앞으로 나오세요."

흥겨운 음악 속에 분위기가 후끈 이 펜션의 정체는 바로, 밤이 되면 클럽으로 변신하는 펜션, 마치 클럽에 놀러온 듯 그간 묵은 스트레스를 확 날립니다.

<인터뷰> “주부들은 이렇게 클럽에 갈 수 없는데 이렇게 좋은 펜션에 와서 놀 수 있으니까 좋은 것 같아요."

여기서 끝이 아닙니다.

이벤트의 하이라이트가 아직 남아 있는데요

<인터뷰> “림보게임을 시작하도록 하겠습니다. 메인게임 상품은 제주도 항공권이 되겠고요."

<인터뷰> “1등 아니면 안 하죠. 1등이요."

<인터뷰> “저는 태생이 유연해서 1등 할 수 있어요."

용기 있는 자가 제주도 항공권을 얻는다!

우승 상품이 크다보니 경쟁도 치열한데요.

매주 토요일, 숙박객은 누구나 참가가 가능합니다.

<인터뷰> “아쉬워요. 이건 사람이 못해요."

이기기만 하면 제주도 항공권이 공짜!

돈 쓰러 왔다 오히려 돈 벌어가게 생겼으니 안간힘을 다해 봅니다.

모두의 부러움 속에 우승자가 탄생했는데요.

<인터뷰> “결혼 1주년 되기 전에 같이 제주도로 떠나서 결혼할 때의 마음을 다시 상기하고 싶은 생각이 있어요."

자연 속에서 보내는 아름다운 밤,

지금까지 추억 만들기 이벤트가 가득한 이색 펜션 여행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