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프로야구 전지훈련을 가다
SK 이만수의 승부수 ‘모든 걸 다 바꿔!’
입력 2013.02.08 (21:50) 수정 2013.02.08 (22:3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로야구 SK의 이만수 감독은 주력 투수 대부분을 제외한채,해외 전지 훈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만수 감독은 파격적인 선수 관리를 통해,올시즌 3년만의 우승에 도전하게 됩니다.

한성윤 기자입니다.

<리포트>

미국 플로리다에 훈련 캠프를 차리고,올시즌을 준비하는 SK.

팀의 간판 투수인 김광현과 송은범등 에이스들의 모습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이만수 감독은 체력테스트에서 불합격 판정을 받은 주전 투수 6명을 과감히 훈련에서 제외시켰습니다.

지난해 팀내 다승왕인 윤희상과 두 명의 외국인 투수를 주축으로 투수진 운영을 구상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만수(SK 감독) : " 투수진과 달리 타선에선 파격 대신 안정을 선택했습니다."

한구야구 정상급 타자로 성장한 최정을 중심으로,큰 경기 경험이 많은 고참들이 건재해,빈틈없는 전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인터뷰> 최정 (SK)

<인터뷰> 박정권 (SK)

2년연속 준우승에 그친 SK는 이만수 감독의 승부수를 통해, 올시즌 통산 4번째 우승에 도전합니다.

KBS 뉴스 한성윤 입니다.
  • SK 이만수의 승부수 ‘모든 걸 다 바꿔!’
    • 입력 2013-02-08 21:52:43
    • 수정2013-02-08 22:38:58
    뉴스 9
<앵커 멘트>

프로야구 SK의 이만수 감독은 주력 투수 대부분을 제외한채,해외 전지 훈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만수 감독은 파격적인 선수 관리를 통해,올시즌 3년만의 우승에 도전하게 됩니다.

한성윤 기자입니다.

<리포트>

미국 플로리다에 훈련 캠프를 차리고,올시즌을 준비하는 SK.

팀의 간판 투수인 김광현과 송은범등 에이스들의 모습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이만수 감독은 체력테스트에서 불합격 판정을 받은 주전 투수 6명을 과감히 훈련에서 제외시켰습니다.

지난해 팀내 다승왕인 윤희상과 두 명의 외국인 투수를 주축으로 투수진 운영을 구상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만수(SK 감독) : " 투수진과 달리 타선에선 파격 대신 안정을 선택했습니다."

한구야구 정상급 타자로 성장한 최정을 중심으로,큰 경기 경험이 많은 고참들이 건재해,빈틈없는 전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인터뷰> 최정 (SK)

<인터뷰> 박정권 (SK)

2년연속 준우승에 그친 SK는 이만수 감독의 승부수를 통해, 올시즌 통산 4번째 우승에 도전합니다.

KBS 뉴스 한성윤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