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 추모 열기 가득…46용사 희생 기려
입력 2013.03.26 (21:32) 수정 2013.03.26 (22:0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천안함과 자매결연을 맺은 천안시는 오늘 하루 시 전체가 추모 분위기로 가득했습니다.

전국 곳곳에서도 천안함 46 용사의 희생을 기리는 추모행사가 잇따랐습니다.

정기웅 기자입니다.

<리포트>

천안함 46용사의 영령 앞에 헌화하는 참배객의 발걸음이 이어집니다.

꽃다운 나이에 스러저간 젊은 넋들을 기리는 추모의 참뱁니다.

천안함의 자매도시로 돈독한 인연을 나눠온 때문에 천안시민들에게 3년 전 그날은 더욱 안타깝고 슬픈 날로 각인 돼 있습니다.

추모식에는 시민 천여 명이 참석해 46용사의 희생정신을 되새겼습니다.

<인터뷰> 이준석(시민) : "자매결연을 맺었기 때문에 항상 우리가 기억하고 있습니다. 천안시민은 천안함에 대한 숭고한 정신을 길이 보전할 겁니다."

천안시도 이번주를 추모기간으로 정해 공공건물마다 현수막을 내걸었습니다.

희생자들의 아픔을 잊지 않기위해 특별 사진전도 마련됐습니다.

<인터뷰> 성무용(충남 천안시장) : "이 곳은 호국영령들이 있는 곳이기 때문에 많은 어린 학생에게 나라사랑 정신을 넣어 주는 교육의 장이 되도록.."

천안시 뿐만 아니라 강원도 춘천과 경남 창원,전남 광주 등 전국 곳곳에서 46용사의 넋을 기리는 추모행사와 안보결의대회가 잇따랐습니다.

KBS 뉴스 정기웅입니다.
  • 전국 추모 열기 가득…46용사 희생 기려
    • 입력 2013-03-26 21:32:29
    • 수정2013-03-26 22:04:58
    뉴스 9
<앵커 멘트>

천안함과 자매결연을 맺은 천안시는 오늘 하루 시 전체가 추모 분위기로 가득했습니다.

전국 곳곳에서도 천안함 46 용사의 희생을 기리는 추모행사가 잇따랐습니다.

정기웅 기자입니다.

<리포트>

천안함 46용사의 영령 앞에 헌화하는 참배객의 발걸음이 이어집니다.

꽃다운 나이에 스러저간 젊은 넋들을 기리는 추모의 참뱁니다.

천안함의 자매도시로 돈독한 인연을 나눠온 때문에 천안시민들에게 3년 전 그날은 더욱 안타깝고 슬픈 날로 각인 돼 있습니다.

추모식에는 시민 천여 명이 참석해 46용사의 희생정신을 되새겼습니다.

<인터뷰> 이준석(시민) : "자매결연을 맺었기 때문에 항상 우리가 기억하고 있습니다. 천안시민은 천안함에 대한 숭고한 정신을 길이 보전할 겁니다."

천안시도 이번주를 추모기간으로 정해 공공건물마다 현수막을 내걸었습니다.

희생자들의 아픔을 잊지 않기위해 특별 사진전도 마련됐습니다.

<인터뷰> 성무용(충남 천안시장) : "이 곳은 호국영령들이 있는 곳이기 때문에 많은 어린 학생에게 나라사랑 정신을 넣어 주는 교육의 장이 되도록.."

천안시 뿐만 아니라 강원도 춘천과 경남 창원,전남 광주 등 전국 곳곳에서 46용사의 넋을 기리는 추모행사와 안보결의대회가 잇따랐습니다.

KBS 뉴스 정기웅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