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질 논란’ 윤진숙 청문 보고서 채택 무산
입력 2013.04.05 (21:21) 수정 2013.04.05 (22: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자질 부족 논란이 불거진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보고서 채택이 무산됐습니다.

야당은 자진 사퇴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김덕원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 2일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녹취> 하태경(새누리당 의원) : "해양수도가 되기 위한 비전이 뭡니까?"

<녹취> 윤진숙(해수부 장관 후보자) : "해양...?"

<녹취> 김춘진(민주당) : "우리 어업 GDP 비율은?"

<녹취> 윤진숙(해수부 장관 후보자) : "GDP 성장률이요? 명확하게 모르겠습니다."

<녹취> 신성범(새누리당) : "발탁배경이 뭐라고 생각하세요?"

<녹취> 윤진숙 : "잘 모르겠는데요"

진지하지 못한 태도로 부실하게 답변한다며 청문위원들로부터 비판받은 윤진숙 후보자의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이 무산됐습니다.

여당 의원들은 보고서 채택을 제안했지만 야당은 교체해야 한다고 맞섰습니다.

<녹취> 김재원(새누리당 의원) : "반대하는 의견이 있으면 그 의견을 넣고 보고서를 채택해서.... "

<녹취> 김영록(민주당 의원) : "진사퇴하는 것이 박 대통령을 위해서도 부담 줄이는 길. 자진사퇴 촉구한다."

당초 상임위에 다시 출석해 신상발언을 할 예정이던 윤 후보자는 회의에 불참했습니다.

관련법상 대통령은 국회가 인사청문보고서를 채택하지 않더라도 오는 15일 이후에는 후보자를 장관으로 임명할 수 있습니다.

장관 임명을 위한 국회 절차는 끝난 셈이지만 도덕성이 아닌 자질 시비 끝에 보고서 채택이 무산되면서 논란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덕원입니다.
  • ‘자질 논란’ 윤진숙 청문 보고서 채택 무산
    • 입력 2013-04-05 21:22:46
    • 수정2013-04-05 22:07:38
    뉴스 9
<앵커 멘트>

자질 부족 논란이 불거진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보고서 채택이 무산됐습니다.

야당은 자진 사퇴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김덕원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 2일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녹취> 하태경(새누리당 의원) : "해양수도가 되기 위한 비전이 뭡니까?"

<녹취> 윤진숙(해수부 장관 후보자) : "해양...?"

<녹취> 김춘진(민주당) : "우리 어업 GDP 비율은?"

<녹취> 윤진숙(해수부 장관 후보자) : "GDP 성장률이요? 명확하게 모르겠습니다."

<녹취> 신성범(새누리당) : "발탁배경이 뭐라고 생각하세요?"

<녹취> 윤진숙 : "잘 모르겠는데요"

진지하지 못한 태도로 부실하게 답변한다며 청문위원들로부터 비판받은 윤진숙 후보자의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이 무산됐습니다.

여당 의원들은 보고서 채택을 제안했지만 야당은 교체해야 한다고 맞섰습니다.

<녹취> 김재원(새누리당 의원) : "반대하는 의견이 있으면 그 의견을 넣고 보고서를 채택해서.... "

<녹취> 김영록(민주당 의원) : "진사퇴하는 것이 박 대통령을 위해서도 부담 줄이는 길. 자진사퇴 촉구한다."

당초 상임위에 다시 출석해 신상발언을 할 예정이던 윤 후보자는 회의에 불참했습니다.

관련법상 대통령은 국회가 인사청문보고서를 채택하지 않더라도 오는 15일 이후에는 후보자를 장관으로 임명할 수 있습니다.

장관 임명을 위한 국회 절차는 끝난 셈이지만 도덕성이 아닌 자질 시비 끝에 보고서 채택이 무산되면서 논란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덕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