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홍명보호, 브라질 월드컵 도전!
홍명보 감독 “축구팬 요구 충족시킬 것”
입력 2013.09.05 (17:04) 수정 2013.09.05 (17:25) 연합뉴스
홍명보 한국 축구 대표팀 감독은 5일 "팬들의 요구를 충족시킬 시점이 왔다"며 골 갈증을 해소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홍 감독은 아이티와의 평가전을 하루 앞두고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그간 부진한 결과를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한국은 홍 감독이 취임한 뒤 지금까지 네 차례 평가전에서 1골밖에 터뜨리지 못하며 3무1패로 무승에 그쳤다.

그는 "월드컵 본선으로 가는 과정이 중요하지만 팬들의 요구도 충족시켜야 한다"라며 "선수들이 자신감이 있어 편하게 경기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홍 감독은 득점력 부족, 무승 부진을 의식하면 선수들이 오히려 위축될 수 있다고 봤다.

그는 "가장 우려되는 점은 선수들이 압박을 느끼는 것"이라며 "충분히 골을 넣을 수 있는 선수들이 있는 그대로 제 기량을 발휘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홍 감독은 선수들이 소속 클럽에서 더 어려운 상황에서도 골을 터뜨리고 있다며 공격진에 신뢰를 보냈다.

그는 아이티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74위로 상대적 약체이지만 방심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감독은 "아이티는 체격, 체력이 좋고 좁은 공간에서 공을 빼앗아 역습하는 전술도 돋보인다"며 "우리는 내일 경기를 더 콤팩트하게 운영해 아이티를 제압하겠다"고 말했다.

아이티와의 평가전에서 홍명보호의 색깔은 크게 바뀌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홍 감독은 "유럽에서 활동하는 선수들이 들어왔지만 얼마나 더 수준이 높은 플레이를 할지는 모르겠다"며 "지금까지 해온 것들을 더 완숙하게 하고 골 결정력을 끌어올리는 게 이번 경기의 목표"라고 말했다.

그가 이끄는 대표팀은 공격수들부터 참가하는 전방 압박과 전체 수비 조직력에서는 호평을 들었으나 골 결정력이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홍 감독은 "새로운 것을 찾기보다 해오던 플레이를 더 유기적으로 능숙하게 하고 싶다"고 재차 강조했다.

한국과 아이티의 평가전은 6일 오후 8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다.

홍명보호는 이번 평가전을 앞두고 유럽 프로축구에서 활동하는 선수들까지 소집해 한층 강화된 전력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 홍명보 감독 “축구팬 요구 충족시킬 것”
    • 입력 2013-09-05 17:04:36
    • 수정2013-09-05 17:25:06
    연합뉴스
홍명보 한국 축구 대표팀 감독은 5일 "팬들의 요구를 충족시킬 시점이 왔다"며 골 갈증을 해소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홍 감독은 아이티와의 평가전을 하루 앞두고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그간 부진한 결과를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한국은 홍 감독이 취임한 뒤 지금까지 네 차례 평가전에서 1골밖에 터뜨리지 못하며 3무1패로 무승에 그쳤다.

그는 "월드컵 본선으로 가는 과정이 중요하지만 팬들의 요구도 충족시켜야 한다"라며 "선수들이 자신감이 있어 편하게 경기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홍 감독은 득점력 부족, 무승 부진을 의식하면 선수들이 오히려 위축될 수 있다고 봤다.

그는 "가장 우려되는 점은 선수들이 압박을 느끼는 것"이라며 "충분히 골을 넣을 수 있는 선수들이 있는 그대로 제 기량을 발휘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홍 감독은 선수들이 소속 클럽에서 더 어려운 상황에서도 골을 터뜨리고 있다며 공격진에 신뢰를 보냈다.

그는 아이티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74위로 상대적 약체이지만 방심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감독은 "아이티는 체격, 체력이 좋고 좁은 공간에서 공을 빼앗아 역습하는 전술도 돋보인다"며 "우리는 내일 경기를 더 콤팩트하게 운영해 아이티를 제압하겠다"고 말했다.

아이티와의 평가전에서 홍명보호의 색깔은 크게 바뀌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홍 감독은 "유럽에서 활동하는 선수들이 들어왔지만 얼마나 더 수준이 높은 플레이를 할지는 모르겠다"며 "지금까지 해온 것들을 더 완숙하게 하고 골 결정력을 끌어올리는 게 이번 경기의 목표"라고 말했다.

그가 이끄는 대표팀은 공격수들부터 참가하는 전방 압박과 전체 수비 조직력에서는 호평을 들었으나 골 결정력이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홍 감독은 "새로운 것을 찾기보다 해오던 플레이를 더 유기적으로 능숙하게 하고 싶다"고 재차 강조했다.

한국과 아이티의 평가전은 6일 오후 8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다.

홍명보호는 이번 평가전을 앞두고 유럽 프로축구에서 활동하는 선수들까지 소집해 한층 강화된 전력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