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이석기 수사 일파만파
김한길 “이석기 죄 있다고 국정원 용서 못 받아”
입력 2013.09.06 (10:22) 수정 2013.09.06 (10:24) 정치
민주당 김한길 대표는 이석기 의원에게 죄가 있다고 해서 국정원이 용서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니라며, 국정원 개혁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김한길 대표는 오늘 서울광장 천막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석기 의원에 대해 정치권은 이제 사법부의 판단을 국민과 함께 지켜볼 일이라면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김 대표는 또, 새누리당이 이석기 의원의 헌정 파괴에 격노하면서 국정원의 헌정 파괴에는 오히려 보호막을 자처하고 있다며, 새누리당이 이석기 의원에게 격노한 것 이상으로 국정원에 격노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대표는 이석기 의원 사건을 빌미로 민주당을 비롯한 건강한 민주 진보 세력에 '종북몰이' 공격이 있어서는 안 된다며, 이번 사건을 기화로 시대착오적 매카시즘 부활을 시도한다면 혹독한 역풍을 각오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김한길 “이석기 죄 있다고 국정원 용서 못 받아”
    • 입력 2013-09-06 10:22:43
    • 수정2013-09-06 10:24:45
    정치
민주당 김한길 대표는 이석기 의원에게 죄가 있다고 해서 국정원이 용서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니라며, 국정원 개혁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김한길 대표는 오늘 서울광장 천막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석기 의원에 대해 정치권은 이제 사법부의 판단을 국민과 함께 지켜볼 일이라면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김 대표는 또, 새누리당이 이석기 의원의 헌정 파괴에 격노하면서 국정원의 헌정 파괴에는 오히려 보호막을 자처하고 있다며, 새누리당이 이석기 의원에게 격노한 것 이상으로 국정원에 격노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대표는 이석기 의원 사건을 빌미로 민주당을 비롯한 건강한 민주 진보 세력에 '종북몰이' 공격이 있어서는 안 된다며, 이번 사건을 기화로 시대착오적 매카시즘 부활을 시도한다면 혹독한 역풍을 각오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