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이석기 수사 일파만파
[앵커&리포트] 이석기 제명안 제출…당 해산도 촉구
입력 2013.09.06 (21:17) 수정 2013.09.06 (22:2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석기 의원에 대해서는 이미 '자격 심사안'이 국회에 제출돼 있습니다.

이 의원이 "통합진보당의 부정경선을 거쳐 당선돼 의원 자격이 없다"는 이유로 제출된 겁니다.

하지만 여기에 대해서 검찰이 이미 무혐의 결정을 내려 이 자격심사안이 의원직 박탈로 이어지기는 어렵다는 관측이 많습니다.

그래서 새누리당은 내란 음모 혐의와 관련해 의원직 제명을 요구하는 별도의 징계 요구안을 꺼내들었습니다.

임세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새누리당은 소속 의원 백 쉰세 명 모두의 이름으로, 이석기 의원의 제명을 요구하는 징계안을 냈습니다.

법원 판결 전까지 의원직을 유지하면 국가기밀을 누설하고, 국가기능 혼란을 초래할 수 있어서, 제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최경환(새누리당 원내대표) : "국회의원이 이러한(내란음모) 혐의를 받고 있는 자체만으로 국회의원의 자격을 이미 상실했다고 할 수가 있습니다."

새누리당은 민주당에도 동참을 촉구했지만, 민주당은 먼저 사법부의 판단을 기다려보자는 신중한 입장입니다.

새누리당은 또, 이석기 의원이 의원직을 박탈당할 경우 강종헌 후보가 의원직을 승계하는 점을 지적했습니다.

강 씨는 간첩혐의로 사형을 선고받았고, 재심 청구로 무죄를 선고받았지만, 북에서 간첩 교육도 받고, 이적단체인 범민련에서 핵심역할을 수행했다고 새누리당은 보고 있습니다.

<녹취> 윤상현(새누리당 원내수석부대표) : "강종헌 씨야 말로 '제2의 이석기'가 아닌 '원조 이석기'라고 불릴만하다고 묘사되는 인물입니다."

새누리당은 통합진보당에 대한 해산 심판을 청구하라고,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법무부는 특별팀을 구성해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임세흠입니다.
  • [앵커&리포트] 이석기 제명안 제출…당 해산도 촉구
    • 입력 2013-09-06 21:14:47
    • 수정2013-09-06 22:27:39
    뉴스 9
<앵커 멘트>

이석기 의원에 대해서는 이미 '자격 심사안'이 국회에 제출돼 있습니다.

이 의원이 "통합진보당의 부정경선을 거쳐 당선돼 의원 자격이 없다"는 이유로 제출된 겁니다.

하지만 여기에 대해서 검찰이 이미 무혐의 결정을 내려 이 자격심사안이 의원직 박탈로 이어지기는 어렵다는 관측이 많습니다.

그래서 새누리당은 내란 음모 혐의와 관련해 의원직 제명을 요구하는 별도의 징계 요구안을 꺼내들었습니다.

임세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새누리당은 소속 의원 백 쉰세 명 모두의 이름으로, 이석기 의원의 제명을 요구하는 징계안을 냈습니다.

법원 판결 전까지 의원직을 유지하면 국가기밀을 누설하고, 국가기능 혼란을 초래할 수 있어서, 제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최경환(새누리당 원내대표) : "국회의원이 이러한(내란음모) 혐의를 받고 있는 자체만으로 국회의원의 자격을 이미 상실했다고 할 수가 있습니다."

새누리당은 민주당에도 동참을 촉구했지만, 민주당은 먼저 사법부의 판단을 기다려보자는 신중한 입장입니다.

새누리당은 또, 이석기 의원이 의원직을 박탈당할 경우 강종헌 후보가 의원직을 승계하는 점을 지적했습니다.

강 씨는 간첩혐의로 사형을 선고받았고, 재심 청구로 무죄를 선고받았지만, 북에서 간첩 교육도 받고, 이적단체인 범민련에서 핵심역할을 수행했다고 새누리당은 보고 있습니다.

<녹취> 윤상현(새누리당 원내수석부대표) : "강종헌 씨야 말로 '제2의 이석기'가 아닌 '원조 이석기'라고 불릴만하다고 묘사되는 인물입니다."

새누리당은 통합진보당에 대한 해산 심판을 청구하라고,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법무부는 특별팀을 구성해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임세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