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홍명보호, 브라질 월드컵 도전!
‘이번에도 너냐!’ 끈질긴 월드컵 인연 눈길
입력 2013.12.07 (09:09) 수정 2013.12.07 (09:10) 연합뉴스
'또 너냐!'

7일(한국시간) 치러진 국제축구연맹(FIFA) 2014년 브라질 월드컵 본선 조추첨 결과 2개 대회 연속으로 같은 조에 편성된 국가들이 눈에 띈다.

우선 '전차군단' 독일과 '아프리카의 검은 별' 가나는 조추첨 결과 브라질 월드컵에서 조별리그 G조에 편성됐다.

이들 국가는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서도 D조에서 16강 출전권을 놓고 맞붙었다.

당시 독일은 접전 끝에 후반 15분 메수트 외칠(아스널)이 결승골을 터뜨려 가나를 1-0으로 따돌렸다.

두 국가는 나란히 토너먼트에 안착, 독일은 3위를 차지했고 가나는 8강에서 탈락했다.

'탱고군단' 아르헨티나와 '슈퍼이글스' 나이지리아도 2010년 남아공 월드컵 B조에 이어 이번 브라질 월드컵 F조에서 다시 만난다.

아르헨티나는 남아공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가브리엘 에인세가 전반 6분에 터뜨린 골을 지켜 1-0으로 나이지리아를 따돌렸다.

나이지리아는 한국에 밀려 조별리그에서 탈락했고, 아르헨티나는 8강에 올랐지만 독일에 패배했다.

'디펜딩챔피언' 스페인과 남미의 강호 칠레도 남아공 월드컵 H조에 이어 브라질 월드컵 B조에서 재회한다.

스페인은 남아공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다비드 비야,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전반에 연속골을 터뜨려 칠레를 2-1로 제압했다.

칠레와 스페인은 당시 나란히 16강에 올랐다. 스페인은 우승했지만 칠레는 16강에서 브라질에 졌다.

더불어 '무적함대' 스페인은 남아공 월드컵 결승전에서 맞붙은 '오렌지 군단' 네덜란드와 브라질 월드컵 B조에 함께 편성돼 리턴매치에 관심이 쏠린다.

한국은 브라질 월드컵 H조의 상대인 '붉은악마' 벨기에를 1990년 이탈리아, 1998년 프랑스 월드컵에서 만난 적이 있다.

한국은 이탈리아 월드컵에서 벨기에에 0-2로 완패했다. 프랑스 월드컵에서는 0-1로 패색이 짙던 후반 26분에 유상철이 동점골을 터뜨려 1-1로 비겼다. 당시 한국은 1무2패, 벨기에는 3무를 각각 기록해 조별리그 탈락의 고배를 함께 들었다.
  • ‘이번에도 너냐!’ 끈질긴 월드컵 인연 눈길
    • 입력 2013-12-07 09:09:25
    • 수정2013-12-07 09:10:12
    연합뉴스
'또 너냐!'

7일(한국시간) 치러진 국제축구연맹(FIFA) 2014년 브라질 월드컵 본선 조추첨 결과 2개 대회 연속으로 같은 조에 편성된 국가들이 눈에 띈다.

우선 '전차군단' 독일과 '아프리카의 검은 별' 가나는 조추첨 결과 브라질 월드컵에서 조별리그 G조에 편성됐다.

이들 국가는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서도 D조에서 16강 출전권을 놓고 맞붙었다.

당시 독일은 접전 끝에 후반 15분 메수트 외칠(아스널)이 결승골을 터뜨려 가나를 1-0으로 따돌렸다.

두 국가는 나란히 토너먼트에 안착, 독일은 3위를 차지했고 가나는 8강에서 탈락했다.

'탱고군단' 아르헨티나와 '슈퍼이글스' 나이지리아도 2010년 남아공 월드컵 B조에 이어 이번 브라질 월드컵 F조에서 다시 만난다.

아르헨티나는 남아공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가브리엘 에인세가 전반 6분에 터뜨린 골을 지켜 1-0으로 나이지리아를 따돌렸다.

나이지리아는 한국에 밀려 조별리그에서 탈락했고, 아르헨티나는 8강에 올랐지만 독일에 패배했다.

'디펜딩챔피언' 스페인과 남미의 강호 칠레도 남아공 월드컵 H조에 이어 브라질 월드컵 B조에서 재회한다.

스페인은 남아공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다비드 비야,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전반에 연속골을 터뜨려 칠레를 2-1로 제압했다.

칠레와 스페인은 당시 나란히 16강에 올랐다. 스페인은 우승했지만 칠레는 16강에서 브라질에 졌다.

더불어 '무적함대' 스페인은 남아공 월드컵 결승전에서 맞붙은 '오렌지 군단' 네덜란드와 브라질 월드컵 B조에 함께 편성돼 리턴매치에 관심이 쏠린다.

한국은 브라질 월드컵 H조의 상대인 '붉은악마' 벨기에를 1990년 이탈리아, 1998년 프랑스 월드컵에서 만난 적이 있다.

한국은 이탈리아 월드컵에서 벨기에에 0-2로 완패했다. 프랑스 월드컵에서는 0-1로 패색이 짙던 후반 26분에 유상철이 동점골을 터뜨려 1-1로 비겼다. 당시 한국은 1무2패, 벨기에는 3무를 각각 기록해 조별리그 탈락의 고배를 함께 들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