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홍명보호, 브라질 월드컵 도전!
홍명보호 상대할 H조 ‘안도 속 표정관리’
입력 2013.12.07 (21:31) 수정 2013.12.07 (22:2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우리만 조편성이 만족스럽다고 느끼는 건 아니었습니다.

같은 H조에 속한 감독들 모두 안도의 한숨속에 표정관리에 들어갔는데요.

김도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벨기에 빌모츠 감독은 우리와 알제리는 잘 모르는 팀이라고 일축했습니다.

특히 우리대표팀을 일본과 비슷하지만 한 단계 아래라고 평가했습니다.

벨기에는 최근 일본과의 평가전에서 3대 2로 졌습니다.

벨기에 언론들은 벌써부터 16강전에서 독일이나 포르투갈과 대결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습니다.

<녹취> 빌모츠 감독

러시아의 카펠로 감독은 한국은 까다롭지만 대수롭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1승 제물로 꼽히는 알제리도 사상 첫 16강에 오를 수 있는 최상의 조편성을 반겼습니다.

<녹취> 알제리 감독

우리나라 뿐 아니라 같은 조의 모든 팀들이 조편성에 만족하고 있습니다.

조편성이 좋다고해서 방심해선 안됩니다.

상대팀들의 총공세가 예상되는 만큼, 우리 대표팀의 철저한 준비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도환입니다.
  • 홍명보호 상대할 H조 ‘안도 속 표정관리’
    • 입력 2013-12-07 21:34:23
    • 수정2013-12-07 22:27:46
    뉴스 9
<앵커 멘트>

우리만 조편성이 만족스럽다고 느끼는 건 아니었습니다.

같은 H조에 속한 감독들 모두 안도의 한숨속에 표정관리에 들어갔는데요.

김도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벨기에 빌모츠 감독은 우리와 알제리는 잘 모르는 팀이라고 일축했습니다.

특히 우리대표팀을 일본과 비슷하지만 한 단계 아래라고 평가했습니다.

벨기에는 최근 일본과의 평가전에서 3대 2로 졌습니다.

벨기에 언론들은 벌써부터 16강전에서 독일이나 포르투갈과 대결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습니다.

<녹취> 빌모츠 감독

러시아의 카펠로 감독은 한국은 까다롭지만 대수롭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1승 제물로 꼽히는 알제리도 사상 첫 16강에 오를 수 있는 최상의 조편성을 반겼습니다.

<녹취> 알제리 감독

우리나라 뿐 아니라 같은 조의 모든 팀들이 조편성에 만족하고 있습니다.

조편성이 좋다고해서 방심해선 안됩니다.

상대팀들의 총공세가 예상되는 만큼, 우리 대표팀의 철저한 준비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도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