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홍명보호, 브라질 월드컵 도전!
홍명보호, 철통 보안 속 ‘세트피스 훈련’
입력 2014.06.06 (21:27) 수정 2014.06.07 (07:2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브라질 월드컵이 이제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우리 축구대표팀은 세트피스 수비 훈련에 집중했습니다.

홍명보 감독은 훈련을 비공개로 진행할 정도로 많은 공을 들였습니다.

마이애미 현지에서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코너킥에서 힘없이 무너지고, 프리킥에서 속절없이 뚫리고, 홍명보 호는 유독 세트피스에서 약점을 보였습니다.

지금까지 16골을 허용했는데, 코너킥 등 세트피스에서 내준 골이 4골로 전체 실점의 25%에 이릅니다.

지난해 러시아와의 평가전에서 2대 1로 질 때도 코너킥에서 골을 먹었습니다.

이런 세트피스 수비를 보완하는 특별 훈련을 하기 위해 홍명보 감독은 훈련을 단 15분만 공개했습니다.

<녹취> 현지 보안 요원

이렇게 훈련장의 문을 꽁꽁 걸어잠근 건, 선수들의 집중력을 높이고 혹시 모를 전력 노출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서입니다.

<인터뷰> 홍명보(축구 대표팀 감독) : "세트 플레이 같은 경우는 상대의 패턴을 조금 알면 실점을 하지 않는데, 순간 집중력이 떨어지는, 그러면서 실점을 당하는..."

세트 피스 수비의 해법은 선수별로 정해진 포지션과 역할을 철저히 따르는 겁니다.

<인터뷰> 김보경(축구 대표팀 미드필더) : "헤딩적인 부분은 다른 수비수들이 잘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세컨볼이라든지 킥 적인 부분에서 트레이닝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1차 목표인 16강행의 열쇠는 세트피스에 달려 있습니다.

마이애미에서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홍명보호, 철통 보안 속 ‘세트피스 훈련’
    • 입력 2014-06-06 21:28:19
    • 수정2014-06-07 07:25:16
    뉴스 9
<앵커 멘트>

브라질 월드컵이 이제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우리 축구대표팀은 세트피스 수비 훈련에 집중했습니다.

홍명보 감독은 훈련을 비공개로 진행할 정도로 많은 공을 들였습니다.

마이애미 현지에서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코너킥에서 힘없이 무너지고, 프리킥에서 속절없이 뚫리고, 홍명보 호는 유독 세트피스에서 약점을 보였습니다.

지금까지 16골을 허용했는데, 코너킥 등 세트피스에서 내준 골이 4골로 전체 실점의 25%에 이릅니다.

지난해 러시아와의 평가전에서 2대 1로 질 때도 코너킥에서 골을 먹었습니다.

이런 세트피스 수비를 보완하는 특별 훈련을 하기 위해 홍명보 감독은 훈련을 단 15분만 공개했습니다.

<녹취> 현지 보안 요원

이렇게 훈련장의 문을 꽁꽁 걸어잠근 건, 선수들의 집중력을 높이고 혹시 모를 전력 노출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서입니다.

<인터뷰> 홍명보(축구 대표팀 감독) : "세트 플레이 같은 경우는 상대의 패턴을 조금 알면 실점을 하지 않는데, 순간 집중력이 떨어지는, 그러면서 실점을 당하는..."

세트 피스 수비의 해법은 선수별로 정해진 포지션과 역할을 철저히 따르는 겁니다.

<인터뷰> 김보경(축구 대표팀 미드필더) : "헤딩적인 부분은 다른 수비수들이 잘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세컨볼이라든지 킥 적인 부분에서 트레이닝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1차 목표인 16강행의 열쇠는 세트피스에 달려 있습니다.

마이애미에서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