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4 인천아시안게임
선수도 울고 관중도 울고…“말로 표현 못하겠어요”
입력 2014.09.25 (16:34) 수정 2014.09.25 (19:30) Go!현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중요한 경기에서 메달을 딴 기쁨에 눈물을 흘리는 경우가 많지만,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가장 많은 눈물을 쏟아낸 선수는 바로 이 선수가 아닐까 싶습니다.

24일, 우슈 산타 75kg급에서 금메달리스트가 된 김명진 선수인데요.

경기 종료를 알리는 버저가 울리자, 역전승을 차지한 김명진 선수는 그대로 바닥에 엎드려 뜨거운 눈물을 쏟았습니다.

심판이 승자의 손을 들어주는 순간에도 울고있던 김명진 선수는 코치진의 품에 안겨서도 눈물을 멈추지 못했는데요.

이 모습을 본 관중석도 김명진 선수와 함께 눈물을 흘렸습니다.

김선수는 경기장을 나와 금메달 소감을 묻는 언론의 질문에도 눈물 때문에 답을 못해 결국 인터뷰가 중단됐는데요.

힘든 훈련 끝에 값진 결과를 얻은 김명진 선수의 눈물이 감동을 자아냈습니다.

  • 선수도 울고 관중도 울고…“말로 표현 못하겠어요”
    • 입력 2014-09-25 16:34:22
    • 수정2014-09-25 19:30:39
    Go!현장
중요한 경기에서 메달을 딴 기쁨에 눈물을 흘리는 경우가 많지만,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가장 많은 눈물을 쏟아낸 선수는 바로 이 선수가 아닐까 싶습니다.

24일, 우슈 산타 75kg급에서 금메달리스트가 된 김명진 선수인데요.

경기 종료를 알리는 버저가 울리자, 역전승을 차지한 김명진 선수는 그대로 바닥에 엎드려 뜨거운 눈물을 쏟았습니다.

심판이 승자의 손을 들어주는 순간에도 울고있던 김명진 선수는 코치진의 품에 안겨서도 눈물을 멈추지 못했는데요.

이 모습을 본 관중석도 김명진 선수와 함께 눈물을 흘렸습니다.

김선수는 경기장을 나와 금메달 소감을 묻는 언론의 질문에도 눈물 때문에 답을 못해 결국 인터뷰가 중단됐는데요.

힘든 훈련 끝에 값진 결과를 얻은 김명진 선수의 눈물이 감동을 자아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