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해안 이틀째 큰 눈…전북·충남 곳곳 대설특보
입력 2014.12.02 (21:14) 수정 2014.12.02 (22: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국적인 한파와 함께 서해안 지역에는 이틀째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전북 부안과 고창 등에는 대설 특보도 발효됐는데요.

현장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덕훈 기자? 그 곳 날씨는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저는 호남고속도로 정읍 톨게이트 주변에 나와 있습니다.

이곳은 이틀째 굵은 눈발이 날리고 있는데요.

운전자들은 조심스럽게 운전하고 있지만, 미리 제설제를 뿌려 고속도로는 큰 문제가 없습니다.

하지만, 시내도로와 주택가 이면도로는 쌓인 눈이 얼어붙어 밤사이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우려됩니다.

전북과 충남 곳곳에는 대설특보가 속속 내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전북 부안과 제주 산간에 대설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충남 보령과 서천, 전북 고창과 정읍, 군산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지금까지 쌓인 눈은 부안이 26.5센티미터로 가장 많고, 정읍 19.5, 김제 10.5 센티미터 등입니다.

서해안을 중심으로 내일까지 3에서 10센티미터, 많은 곳은 15센티미터 정도 더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전북 부안지역 학교 3곳이 내일 휴업하고 2곳은 등교 시간을 조정하기로 했습니다.

시설하우스 등도 눈 피해가 없도록 대비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전북 정읍에서 KBS 뉴스 김덕훈입니다.
  • 서해안 이틀째 큰 눈…전북·충남 곳곳 대설특보
    • 입력 2014-12-02 21:15:40
    • 수정2014-12-02 22:07:08
    뉴스 9
<앵커 멘트>

전국적인 한파와 함께 서해안 지역에는 이틀째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전북 부안과 고창 등에는 대설 특보도 발효됐는데요.

현장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덕훈 기자? 그 곳 날씨는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저는 호남고속도로 정읍 톨게이트 주변에 나와 있습니다.

이곳은 이틀째 굵은 눈발이 날리고 있는데요.

운전자들은 조심스럽게 운전하고 있지만, 미리 제설제를 뿌려 고속도로는 큰 문제가 없습니다.

하지만, 시내도로와 주택가 이면도로는 쌓인 눈이 얼어붙어 밤사이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우려됩니다.

전북과 충남 곳곳에는 대설특보가 속속 내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전북 부안과 제주 산간에 대설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충남 보령과 서천, 전북 고창과 정읍, 군산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지금까지 쌓인 눈은 부안이 26.5센티미터로 가장 많고, 정읍 19.5, 김제 10.5 센티미터 등입니다.

서해안을 중심으로 내일까지 3에서 10센티미터, 많은 곳은 15센티미터 정도 더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전북 부안지역 학교 3곳이 내일 휴업하고 2곳은 등교 시간을 조정하기로 했습니다.

시설하우스 등도 눈 피해가 없도록 대비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전북 정읍에서 KBS 뉴스 김덕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