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광복 70년, “통일로, 미래로!”
외교부 “일본의 진정성 있는 행동이 중요”
입력 2015.08.14 (21:04) 수정 2015.08.14 (22:4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우리 정부는 아베 담화 내용을 면밀히 검토하면서, 입장을 정리하는데 고심하고 있습니다.

윤병세 외교장관은 일본의 진정성있는 행동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하경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외교부는 아베 총리가 발표한 전후 70년 담화 내용을 면밀히 검토해 조만간 입장을 내놓겠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담화가 여론에 미칠 파장을 예의주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 당국자는 기시다 일본 외무상이 아베담화 발표직후 윤병세 외교장관에게 전화를 걸어와 역대 내각의 역사 인식이 앞으로도 흔들림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윤병세 외교장관은 기시다 외무상에게 일본 정부의 진정성있는 행동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정부는 그동안 일본 정부가 역대 담화의 역사 의식을 '확실히'계승할 경우 올 하반기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한 전기가 마련될 것이라는 입장을 거듭 밝혀왔습니다.

이런 맥락에서 정부는 식민 지배와 침략의 주체를 명확히 밝히지 않고 간접적으로 서술하고 식민 지배에 대해 직접적인 사죄를 표명하지 않은 점을 문제로 지적할 것으로 보입니다.

정치권에선 실망과 아쉬움이 교차했습니다.

새누리당은 반성과 사죄를 과거형으로 언급한 것은 아쉽다며 진정성있는 반성을 촉구했습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침략과 식민 지배를 불가피한 선택으로 포장하고, 가해자로서의 책임은 피해갔다며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KBS 뉴스 이하경입니다.
  • 외교부 “일본의 진정성 있는 행동이 중요”
    • 입력 2015-08-14 21:05:13
    • 수정2015-08-14 22:46:22
    뉴스 9
<앵커 멘트>

우리 정부는 아베 담화 내용을 면밀히 검토하면서, 입장을 정리하는데 고심하고 있습니다.

윤병세 외교장관은 일본의 진정성있는 행동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하경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외교부는 아베 총리가 발표한 전후 70년 담화 내용을 면밀히 검토해 조만간 입장을 내놓겠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담화가 여론에 미칠 파장을 예의주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 당국자는 기시다 일본 외무상이 아베담화 발표직후 윤병세 외교장관에게 전화를 걸어와 역대 내각의 역사 인식이 앞으로도 흔들림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윤병세 외교장관은 기시다 외무상에게 일본 정부의 진정성있는 행동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정부는 그동안 일본 정부가 역대 담화의 역사 의식을 '확실히'계승할 경우 올 하반기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한 전기가 마련될 것이라는 입장을 거듭 밝혀왔습니다.

이런 맥락에서 정부는 식민 지배와 침략의 주체를 명확히 밝히지 않고 간접적으로 서술하고 식민 지배에 대해 직접적인 사죄를 표명하지 않은 점을 문제로 지적할 것으로 보입니다.

정치권에선 실망과 아쉬움이 교차했습니다.

새누리당은 반성과 사죄를 과거형으로 언급한 것은 아쉽다며 진정성있는 반성을 촉구했습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침략과 식민 지배를 불가피한 선택으로 포장하고, 가해자로서의 책임은 피해갔다며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KBS 뉴스 이하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