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구 중계의 진화, ‘초고화질’ 카메라로 본다!
입력 2016.04.12 (06:28) 수정 2016.04.12 (07:29)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포츠의 생동감 넘치는 순간을 카메라로 잡아내는 기술은 날로 발전해 안방이 즐거운데요.

올 시즌 프로야구에선 풀HD 화질의 4배가 넘는 4K카메라를 활용한 입체적인 영상이 제작되고 있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홈플레이트에서 벌어지는 미묘한 아웃과 세이프의 경계를 포착해내는 4K카메라 화면입니다.

기존의 회전 기능에다 줌인, 줌아웃까지 가능해 마치 영화를 보는 듯한 착각에 빠질 정도입니다.

4K 카메라 70대를 타자 주위에 설치하면, 야구의 생동감을 고스란히 안방까지 전달할 수 있습니다.

이 4K 카메라는 풀 HD화질의 4배에 달하는 초고화질인 데다, 최대 270도에 이르는 입체적인 화면을 제공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인터뷰> 이효종(KBSN 스포츠사업팀장) : "최첨단 장비와 최고 수준의 인력을 투입해서 시청자 여러분께 보다 생생하고 수준 높은 중계 방송을 전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투수의 투구 궤적을 쫒아가는 PTS 즉, 피치트래킹시스템은 야구보는 재미를 더하고 있습니다.

드론 카메라를 이용해 현장의 구석구석을 들여다볼 수 있게 된 것도 기술의 발전이 가져온 혜택입니다.

<인터뷰> 이상규(야구팬) : "야구 중계 기술이 발전하고 있다는 걸 많이 느꼈고요. 4K카메라 쓰면서 안보이던 부분도 볼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중계 방송 기술의 발달은 프로 스포츠의 인기에도 영향을 미쳐, 팬층과 광고 시장까지 늘리는 긍정적인 효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야구 중계의 진화, ‘초고화질’ 카메라로 본다!
    • 입력 2016-04-12 06:29:21
    • 수정2016-04-12 07:29:0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스포츠의 생동감 넘치는 순간을 카메라로 잡아내는 기술은 날로 발전해 안방이 즐거운데요.

올 시즌 프로야구에선 풀HD 화질의 4배가 넘는 4K카메라를 활용한 입체적인 영상이 제작되고 있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홈플레이트에서 벌어지는 미묘한 아웃과 세이프의 경계를 포착해내는 4K카메라 화면입니다.

기존의 회전 기능에다 줌인, 줌아웃까지 가능해 마치 영화를 보는 듯한 착각에 빠질 정도입니다.

4K 카메라 70대를 타자 주위에 설치하면, 야구의 생동감을 고스란히 안방까지 전달할 수 있습니다.

이 4K 카메라는 풀 HD화질의 4배에 달하는 초고화질인 데다, 최대 270도에 이르는 입체적인 화면을 제공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인터뷰> 이효종(KBSN 스포츠사업팀장) : "최첨단 장비와 최고 수준의 인력을 투입해서 시청자 여러분께 보다 생생하고 수준 높은 중계 방송을 전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투수의 투구 궤적을 쫒아가는 PTS 즉, 피치트래킹시스템은 야구보는 재미를 더하고 있습니다.

드론 카메라를 이용해 현장의 구석구석을 들여다볼 수 있게 된 것도 기술의 발전이 가져온 혜택입니다.

<인터뷰> 이상규(야구팬) : "야구 중계 기술이 발전하고 있다는 걸 많이 느꼈고요. 4K카메라 쓰면서 안보이던 부분도 볼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중계 방송 기술의 발달은 프로 스포츠의 인기에도 영향을 미쳐, 팬층과 광고 시장까지 늘리는 긍정적인 효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