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브라질 리우올림픽
레슬링 김현우, 판정 논란 속 ‘값진 동메달’
입력 2016.08.15 (06:31) 수정 2016.08.15 (09:0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올림픽 레슬링 2회 연속 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했던 김현우가 동메달을 획득했습니다.

김현우는 오늘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 카리오카 아레나2에서 열린 남자 레슬링 그레코로만형 75kg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크로아티아 스타르체비치를 6-4로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앞서 김현우는 16강전에서 라이벌인 러시아 로만 블라소프에게 심판의 석연치 않은 판정으로 7-5로 아쉽게 졌습니다.
  • 레슬링 김현우, 판정 논란 속 ‘값진 동메달’
    • 입력 2016-08-15 06:35:40
    • 수정2016-08-15 09:01:41
    뉴스광장 1부
올림픽 레슬링 2회 연속 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했던 김현우가 동메달을 획득했습니다.

김현우는 오늘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 카리오카 아레나2에서 열린 남자 레슬링 그레코로만형 75kg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크로아티아 스타르체비치를 6-4로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앞서 김현우는 16강전에서 라이벌인 러시아 로만 블라소프에게 심판의 석연치 않은 판정으로 7-5로 아쉽게 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