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방위, ‘영창 발언 논란’ 김제동 증인 채택 않기로
입력 2016.10.08 (06:15) 수정 2016.10.08 (07:3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회 국방위원회가 '영창 발언'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방송인 김제동 씨를 국감 증인으로 채택하지 않았습니다.

교육문화체육관광위에서는 이화여대 총장 증인 채택을 놓고 여야 간 공방 속에 국정감사가 파행됐습니다.

정아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회 국방위원회는 '영창 발언'으로 논란이 된 방송인 김제동 씨를 증인으로 부르지 않기로 했습니다.

중요한 국방 현안이 많은데 연예인을 증인으로 출석시키는 건 적절치 않다는 판단에섭니다.

<녹취> 김영우(국회 국방위원장) : "있지도 않은 허위 사실을 갖고 국민을 한순간 웃기자고 개그의 소재로 삼는다는 것은 있어서는 안될 일입니다."

김제동 씨는 지난해 한 방송프로그램에서 육군대장의 부인을 '아주머니'라 불렀다가 영창에 다녀왔다고 주장했지만 정작 국방부는 김 씨가 영창을 다녀온 기록은 없다고 밝혀 논란이 됐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 국감에서는 기존 UHD TV는 유럽식이어서 내년 2월부터 시작되는 국내 지상파 UHD방송은 수신이 안된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녹취> 김정재(새누리) : "구매한 곳에 가서 어떻게 된거냐고 했더니 따로 장비를 사야 된다고 한다면 소비자들이 얼마나 분노에 차겠습니까?"

<녹취> 최재유(미래부 제2차관) : "제조사에서 지금 별도 수신장치를 준비를 하고 있고요. 별도 장치가 소비자한테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구글의 지도반출 요청과 관련해 정부가 최근 협의체를 구성한 것은 국내기업에 대한 역차별이란 비판도 제기됐습니다.

<녹취> 신용현(국민의당) : "국내법에 따라서 제대로 사업을 하고 있는 국내 산업체하고의 역차별 문제도 지적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교육문화위 국정감사에서 최순실 씨의 딸 입학과정과 관련해 이화여대 총장 증인채택을 여부를 놓고 여야가 격론을 벌이다 파행됐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 국방위, ‘영창 발언 논란’ 김제동 증인 채택 않기로
    • 입력 2016-10-08 06:16:30
    • 수정2016-10-08 07:31:3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국회 국방위원회가 '영창 발언'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방송인 김제동 씨를 국감 증인으로 채택하지 않았습니다.

교육문화체육관광위에서는 이화여대 총장 증인 채택을 놓고 여야 간 공방 속에 국정감사가 파행됐습니다.

정아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회 국방위원회는 '영창 발언'으로 논란이 된 방송인 김제동 씨를 증인으로 부르지 않기로 했습니다.

중요한 국방 현안이 많은데 연예인을 증인으로 출석시키는 건 적절치 않다는 판단에섭니다.

<녹취> 김영우(국회 국방위원장) : "있지도 않은 허위 사실을 갖고 국민을 한순간 웃기자고 개그의 소재로 삼는다는 것은 있어서는 안될 일입니다."

김제동 씨는 지난해 한 방송프로그램에서 육군대장의 부인을 '아주머니'라 불렀다가 영창에 다녀왔다고 주장했지만 정작 국방부는 김 씨가 영창을 다녀온 기록은 없다고 밝혀 논란이 됐습니다.

미래창조과학부 국감에서는 기존 UHD TV는 유럽식이어서 내년 2월부터 시작되는 국내 지상파 UHD방송은 수신이 안된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녹취> 김정재(새누리) : "구매한 곳에 가서 어떻게 된거냐고 했더니 따로 장비를 사야 된다고 한다면 소비자들이 얼마나 분노에 차겠습니까?"

<녹취> 최재유(미래부 제2차관) : "제조사에서 지금 별도 수신장치를 준비를 하고 있고요. 별도 장치가 소비자한테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구글의 지도반출 요청과 관련해 정부가 최근 협의체를 구성한 것은 국내기업에 대한 역차별이란 비판도 제기됐습니다.

<녹취> 신용현(국민의당) : "국내법에 따라서 제대로 사업을 하고 있는 국내 산업체하고의 역차별 문제도 지적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교육문화위 국정감사에서 최순실 씨의 딸 입학과정과 관련해 이화여대 총장 증인채택을 여부를 놓고 여야가 격론을 벌이다 파행됐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