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靑, 검찰 발표에 “매우 유감”…유영하 오후 입장 발표
입력 2016.11.20 (13:06) 수정 2016.11.20 (13:10) 정치
청와대는 박근혜 대통령이 '최순실 비선 실세' 사건의 각종 범죄 혐의에 상당 부분 공모관계에 있다는 검찰수사 결과에 대해 당혹해 하며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청와대 핵심 참모들은 오늘(20일) 이른 아침부터 출근해 TV로 생중계되는 검찰의 중간 수사결과 발표를 지켜보면서 정국에 미칠 파장을 가늠하느라 분주한 모습이었다. 박 대통령도 관저에서 TV 뉴스를 통해 전해지는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를 지켜봤고, 참모진으로부터 향후 대응방향에 대한 보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이 박 대통령의 공모관계를 적시해 수사결과를 발표함에 따라 대통령 변호인인 유영하 변호사는 오늘 오후 검찰의 공소 내용과 박 대통령 관여 부분에 대한 반박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청와대는 아직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에 대해 대변인 명의의 공식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하지만 한광옥 대통령 비서실장 주재로 수시로 회의를 열어 대응책을 마련하는 한편, 필요하다면 청와대 차원에서 검찰수사 결과에 대한 입장을 발표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는 매우 유감스럽다"며 "오늘 오후 별도로 청와대의 입장을 발표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청와대는 문서유출 의혹과 관련해, 박 대통령이 최 씨로부터 일부 표현상의 도움을 받았을 뿐 공무상 비밀누설 등을 지시한 적은 없고, 미르·K스포츠재단 문제 역시 정상적 국정과제 수행 차원에서 이뤄졌으며 강제모금을 지시한 일은 없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 靑, 검찰 발표에 “매우 유감”…유영하 오후 입장 발표
    • 입력 2016-11-20 13:06:21
    • 수정2016-11-20 13:10:32
    정치
청와대는 박근혜 대통령이 '최순실 비선 실세' 사건의 각종 범죄 혐의에 상당 부분 공모관계에 있다는 검찰수사 결과에 대해 당혹해 하며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청와대 핵심 참모들은 오늘(20일) 이른 아침부터 출근해 TV로 생중계되는 검찰의 중간 수사결과 발표를 지켜보면서 정국에 미칠 파장을 가늠하느라 분주한 모습이었다. 박 대통령도 관저에서 TV 뉴스를 통해 전해지는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를 지켜봤고, 참모진으로부터 향후 대응방향에 대한 보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이 박 대통령의 공모관계를 적시해 수사결과를 발표함에 따라 대통령 변호인인 유영하 변호사는 오늘 오후 검찰의 공소 내용과 박 대통령 관여 부분에 대한 반박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청와대는 아직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에 대해 대변인 명의의 공식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하지만 한광옥 대통령 비서실장 주재로 수시로 회의를 열어 대응책을 마련하는 한편, 필요하다면 청와대 차원에서 검찰수사 결과에 대한 입장을 발표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는 매우 유감스럽다"며 "오늘 오후 별도로 청와대의 입장을 발표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청와대는 문서유출 의혹과 관련해, 박 대통령이 최 씨로부터 일부 표현상의 도움을 받았을 뿐 공무상 비밀누설 등을 지시한 적은 없고, 미르·K스포츠재단 문제 역시 정상적 국정과제 수행 차원에서 이뤄졌으며 강제모금을 지시한 일은 없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