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세월호 7시간 핵심 증인 간호 장교, 국내 모처 있다”
입력 2016.11.28 (15:07) 수정 2016.11.28 (19:48) 정치

[연관 기사] ☞ [뉴스7] 靑 근무 간호장교 “미국 연수” vs “국내 체류”…행방은?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은 "세월호 7시간 핵심 증인 중에 한 명인 간호 장교의 소재 파악이 거의 되었다. 국내 모처에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주장했다.

안 의원은 28일(오늘)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야3당 기자회견을 통해 "이 분에 대한 신병확보를 관계 당국에 요청드리겠다"며 이 같이 밝혔다.

안 의원은 "해당 간호장교가 현재 미국 연수 중이라는 국방부 입장과 다른 것 아니냐"는 기자의 질문에 "정의로운 기자들의 몫으로 남겨두겠다"며 말을 아꼈다.

앞서 국방부는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해당 간호장교는 지난해 8월 위탁교육 선발심의위원회 등 정상적인 절차를 거쳐 선발돼 지난 8월에 출국, 현재 미국 연수 중에 있다"고 해명했다.
  • “세월호 7시간 핵심 증인 간호 장교, 국내 모처 있다”
    • 입력 2016-11-28 15:07:39
    • 수정2016-11-28 19:48:24
    정치

[연관 기사] ☞ [뉴스7] 靑 근무 간호장교 “미국 연수” vs “국내 체류”…행방은?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은 "세월호 7시간 핵심 증인 중에 한 명인 간호 장교의 소재 파악이 거의 되었다. 국내 모처에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주장했다.

안 의원은 28일(오늘)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야3당 기자회견을 통해 "이 분에 대한 신병확보를 관계 당국에 요청드리겠다"며 이 같이 밝혔다.

안 의원은 "해당 간호장교가 현재 미국 연수 중이라는 국방부 입장과 다른 것 아니냐"는 기자의 질문에 "정의로운 기자들의 몫으로 남겨두겠다"며 말을 아꼈다.

앞서 국방부는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해당 간호장교는 지난해 8월 위탁교육 선발심의위원회 등 정상적인 절차를 거쳐 선발돼 지난 8월에 출국, 현재 미국 연수 중에 있다"고 해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