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보수신당’, 내일 분당 선언…1월 24일 창당
입력 2016.12.26 (10:00) 수정 2016.12.26 (10:22) 정치
30명 안팎의 새누리당 비주류 의원들이 27일(내일) '분당'을 선언하고 탈당한 뒤 다음달 24일 신당을 창당한다.

여당 비주류가 주축인 가칭 보수신당 창당추진위는 26일(오늘) 오전 회의를 열어 이 같은 창당 일정을 확정했다.

오신환 대변인은 "내일은 30명 안팎에서 탈당 선언을 할 것이고, 다음달 초에도 2차 탈당이 있을 것"이라면서 "2차 탈당까지 포함하면 처음 예상한 탈당자 규모와 비슷하다"고 말했다.

보수신당은 내일 오전 분당 선언 뒤 곧바로 원내교섭단체 등록을 하고 오후에 의원총회를 열어 원내대표 선출 등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 또, 창당일자는 다음달 24일로 확정하고 주호영 의원도 공동 준비위원장을 맡기로 해 정병국-주호영 공동 준비위원장 체제가 굳혀졌다.
  • ‘보수신당’, 내일 분당 선언…1월 24일 창당
    • 입력 2016-12-26 10:00:45
    • 수정2016-12-26 10:22:42
    정치
30명 안팎의 새누리당 비주류 의원들이 27일(내일) '분당'을 선언하고 탈당한 뒤 다음달 24일 신당을 창당한다.

여당 비주류가 주축인 가칭 보수신당 창당추진위는 26일(오늘) 오전 회의를 열어 이 같은 창당 일정을 확정했다.

오신환 대변인은 "내일은 30명 안팎에서 탈당 선언을 할 것이고, 다음달 초에도 2차 탈당이 있을 것"이라면서 "2차 탈당까지 포함하면 처음 예상한 탈당자 규모와 비슷하다"고 말했다.

보수신당은 내일 오전 분당 선언 뒤 곧바로 원내교섭단체 등록을 하고 오후에 의원총회를 열어 원내대표 선출 등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 또, 창당일자는 다음달 24일로 확정하고 주호영 의원도 공동 준비위원장을 맡기로 해 정병국-주호영 공동 준비위원장 체제가 굳혀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