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뉴스해설] 최순실 인사개입 어디까지…
입력 2017.02.02 (07:44) 수정 2017.02.02 (08:11)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윤제춘 해설위원]

최순실 씨가 외교관 인사에도 개입한 사실이 당사자인 유재경 주미얀마 대사의 특검 진술로 드러났습니다. 주무 부처인 외교부는 청와대 추천 케이스라 임명 과정에 대해 아는 게 없다는 입장입니다. 최순실 씨의 국정 개입, 인사 개입, 도대체 끝이 어딘지 모르겠습니다.

유 대사처럼 직업 외교관 출신이 아닌 특임 공관장은 대부분 정치인, 관료, 군 출신이 임명됐습니다. 기업인은 아주 이례적입니다. 유 대사는 미얀마와 아무런 연고도 없었습니다. 그래서, 정부의 해외원조 자금으로 미얀마에 한류 타운을 건설해 이권을 챙기는 데 이용하기 위해 최순실 씨가 유 대사를 박 대통령에게 추천한 것이란 게 특검의 판단입니다. 유 대사는 이미 임명 당시에 자격을 놓고 말이 많았습니다. 전임자인 이백순 대사가 물러난 과정도 석연치 않습니다. 이 대사는 이 사업에 반대했다가 청와대로부터 몸조심하라는 말을 들었다고 합니다. 당시 우병우 수석의 민정수석실은 이중 국적 자녀를 둔 외교관을 공관장에 임명하지 못하게 하는 지침을 만들어 별문제가 안 되는 이백순 대사에게도 적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청와대의 조직적 개입이 의심되는 부분입니다. 이 대사 후임인 유재경 대사는 공교롭게도 삼성 출신입니다. 정유라 씨 승마 지원 등 유난히 많은 자금을 최순실 씨에게 지원한 삼성입니다. 삼성과 최 씨 사이 거래의 일부분이 아닌지도 특검이 밝혀야 합니다.

최순실 씨는 문체부 장‧차관과 교육문화수석 등 여러 인사에 개입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유재경 대사뿐 아니라 다른 대사 임명에도 관여한 정황이 있습니다. 최순실 씨의 인사 개입의 실체가 뭔지, 박근혜 대통령 조사를 통해 특검이 규명할 대목입니다. 뉴스해설이었습니다.
  • [뉴스해설] 최순실 인사개입 어디까지…
    • 입력 2017-02-02 07:47:14
    • 수정2017-02-02 08:11:28
    뉴스광장
[윤제춘 해설위원]

최순실 씨가 외교관 인사에도 개입한 사실이 당사자인 유재경 주미얀마 대사의 특검 진술로 드러났습니다. 주무 부처인 외교부는 청와대 추천 케이스라 임명 과정에 대해 아는 게 없다는 입장입니다. 최순실 씨의 국정 개입, 인사 개입, 도대체 끝이 어딘지 모르겠습니다.

유 대사처럼 직업 외교관 출신이 아닌 특임 공관장은 대부분 정치인, 관료, 군 출신이 임명됐습니다. 기업인은 아주 이례적입니다. 유 대사는 미얀마와 아무런 연고도 없었습니다. 그래서, 정부의 해외원조 자금으로 미얀마에 한류 타운을 건설해 이권을 챙기는 데 이용하기 위해 최순실 씨가 유 대사를 박 대통령에게 추천한 것이란 게 특검의 판단입니다. 유 대사는 이미 임명 당시에 자격을 놓고 말이 많았습니다. 전임자인 이백순 대사가 물러난 과정도 석연치 않습니다. 이 대사는 이 사업에 반대했다가 청와대로부터 몸조심하라는 말을 들었다고 합니다. 당시 우병우 수석의 민정수석실은 이중 국적 자녀를 둔 외교관을 공관장에 임명하지 못하게 하는 지침을 만들어 별문제가 안 되는 이백순 대사에게도 적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청와대의 조직적 개입이 의심되는 부분입니다. 이 대사 후임인 유재경 대사는 공교롭게도 삼성 출신입니다. 정유라 씨 승마 지원 등 유난히 많은 자금을 최순실 씨에게 지원한 삼성입니다. 삼성과 최 씨 사이 거래의 일부분이 아닌지도 특검이 밝혀야 합니다.

최순실 씨는 문체부 장‧차관과 교육문화수석 등 여러 인사에 개입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유재경 대사뿐 아니라 다른 대사 임명에도 관여한 정황이 있습니다. 최순실 씨의 인사 개입의 실체가 뭔지, 박근혜 대통령 조사를 통해 특검이 규명할 대목입니다. 뉴스해설이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