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매티스 美 국방장관 방한…황교안 권한대행 예방
입력 2017.02.02 (12:24) 수정 2017.02.02 (13:1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매티스 미 국방장관이 오늘 오후 한국에 도착해 황교안 권한대행 예방 등 1박 2일의 일정을 시작합니다.

매티스 장관의 첫 해외 방문으로 북한에 대한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담은 행보로 풀이됩니다.

김용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이 오늘 오후 전용기편으로 오산 공군기지에 도착합니다.

매티스 장관의 첫 해외 순방이고, 첫 방문국으로 우리나라를 찾는 겁니다.

매티스 장관은 주한미군사령부를 방문한 뒤 곧바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을 예방합니다.

이 자리에는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도 배석합니다.

매티스 장관은 내일은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면담한 뒤 국방부 청사로 이동해 한민구 국방장관과 회담을 갖습니다.

이번 회담에서 양국 장관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공동 대응하는 방안과 대북정책 공조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국방부는 전했습니다.

또 주한미군 사드 배치를 계획대로 추진하자는 의지를 재확인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양국 장관은 회담 후 북한에 대해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발표하는 방안을 협의 중입니다.

매티스 장관은 국방장관회담을 마친 뒤 서울 국립현충원에서 헌화하고 일본으로 출국합니다.

미국 국방장관이 취임 이후 첫 순방지로 한국을 포함한 것은 1997년 윌리엄 코언 전 장관 이후 20년 만으로 당시엔 일본을 먼저 방문했습니다.

KBS 뉴스 김용준입니다.
  • 매티스 美 국방장관 방한…황교안 권한대행 예방
    • 입력 2017-02-02 12:24:54
    • 수정2017-02-02 13:12:34
    뉴스 12
<앵커 멘트>

매티스 미 국방장관이 오늘 오후 한국에 도착해 황교안 권한대행 예방 등 1박 2일의 일정을 시작합니다.

매티스 장관의 첫 해외 방문으로 북한에 대한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담은 행보로 풀이됩니다.

김용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이 오늘 오후 전용기편으로 오산 공군기지에 도착합니다.

매티스 장관의 첫 해외 순방이고, 첫 방문국으로 우리나라를 찾는 겁니다.

매티스 장관은 주한미군사령부를 방문한 뒤 곧바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을 예방합니다.

이 자리에는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도 배석합니다.

매티스 장관은 내일은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면담한 뒤 국방부 청사로 이동해 한민구 국방장관과 회담을 갖습니다.

이번 회담에서 양국 장관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공동 대응하는 방안과 대북정책 공조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국방부는 전했습니다.

또 주한미군 사드 배치를 계획대로 추진하자는 의지를 재확인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양국 장관은 회담 후 북한에 대해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발표하는 방안을 협의 중입니다.

매티스 장관은 국방장관회담을 마친 뒤 서울 국립현충원에서 헌화하고 일본으로 출국합니다.

미국 국방장관이 취임 이후 첫 순방지로 한국을 포함한 것은 1997년 윌리엄 코언 전 장관 이후 20년 만으로 당시엔 일본을 먼저 방문했습니다.

KBS 뉴스 김용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