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탄핵심판 마지막 증인신문…최종변론일 확정
입력 2017.02.22 (09:25) 수정 2017.02.22 (09:28) 사회
박근혜 대통령의 헌법재판소 출석 여부와 탄핵심판 최종변론일이 오늘(22일) 확정된다.

헌법재판소는 오늘 오전 탄핵심판 16차 변론을 열어 마지막 증인신문을 한다. 지난달 16일 한 차례 헌재에 출석한 안종범 전 청와대 수석이 다시 나온다.

앞서 대통령 측은 미르·K스포츠 재단 설립 경위와 박 대통령의 관여 여부에 관해 추가로 질의하겠다며, 안 전 수석을 증인으로 다시 신청했다. 함께 증인으로 채택된 최순실 씨는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했다.

재판부는 증인 신문을 마친 뒤 대통령 측을 상대로 박 대통령의 최종변론 출석 여부를 확인한다. 헌재는 지난 변론에서 대통령 측에 오늘까지 대통령 출석 여부를 정해 달라고 요구한 바 있다.

대통령 측 관계자는 내부 회의에서 "대통령이 직접 출석해 탄핵의 부당성을 설명해야 한다"는 입장과 "현직 대통령이 법정에 출석해 증언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는 입장이 맞섰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박 대통령의 출석 여부에 따라 이달 24일로 예정된 최종변론 기일을 조정할지 검토한다. 대통령 측이 대통령 출석을 이유로 최종변론 기일 조정을 요청할 경우 미뤄질 가능성이 있지만, 이달을 넘기지 않을 거란 관측이 우세하다.
  • 탄핵심판 마지막 증인신문…최종변론일 확정
    • 입력 2017-02-22 09:25:51
    • 수정2017-02-22 09:28:05
    사회
박근혜 대통령의 헌법재판소 출석 여부와 탄핵심판 최종변론일이 오늘(22일) 확정된다.

헌법재판소는 오늘 오전 탄핵심판 16차 변론을 열어 마지막 증인신문을 한다. 지난달 16일 한 차례 헌재에 출석한 안종범 전 청와대 수석이 다시 나온다.

앞서 대통령 측은 미르·K스포츠 재단 설립 경위와 박 대통령의 관여 여부에 관해 추가로 질의하겠다며, 안 전 수석을 증인으로 다시 신청했다. 함께 증인으로 채택된 최순실 씨는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했다.

재판부는 증인 신문을 마친 뒤 대통령 측을 상대로 박 대통령의 최종변론 출석 여부를 확인한다. 헌재는 지난 변론에서 대통령 측에 오늘까지 대통령 출석 여부를 정해 달라고 요구한 바 있다.

대통령 측 관계자는 내부 회의에서 "대통령이 직접 출석해 탄핵의 부당성을 설명해야 한다"는 입장과 "현직 대통령이 법정에 출석해 증언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는 입장이 맞섰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박 대통령의 출석 여부에 따라 이달 24일로 예정된 최종변론 기일을 조정할지 검토한다. 대통령 측이 대통령 출석을 이유로 최종변론 기일 조정을 요청할 경우 미뤄질 가능성이 있지만, 이달을 넘기지 않을 거란 관측이 우세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