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與 의원들, ‘고영태 녹음파일’ 진상조사 촉구
입력 2017.02.22 (17:36) 수정 2017.02.22 (17:40) 정치
국회 4개 상임위 자유한국당 간사들은 22일(오늘), 이른바 '고영태 녹음파일'의 진상 규명을 위해 상임위 차원의 청문회 개최와 진상조사위 구성을 거듭 촉구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김진태 의원은 "고영태 일당에게 당장 적용할 수 있는 죄명만 7가지이지만 특검은 관심이 없다"며 "국회에서라도 녹음파일을 제대로 들어보고 의미가 뭔지를 들어봐야 한다"고 말했다.

박대출 의원도 회의를 마친 뒤 브리핑을 통해 "'고영태 녹음파일' 진상 규명을 위한 청문회를 각 해당 상임위 차원에서 추진하기로 했다"며 "이와 함께 공동으로 청문회와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해서 당 차원으로 추진하도록 하는 방향을 당 지도부에 건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 與 의원들, ‘고영태 녹음파일’ 진상조사 촉구
    • 입력 2017-02-22 17:36:27
    • 수정2017-02-22 17:40:38
    정치
국회 4개 상임위 자유한국당 간사들은 22일(오늘), 이른바 '고영태 녹음파일'의 진상 규명을 위해 상임위 차원의 청문회 개최와 진상조사위 구성을 거듭 촉구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김진태 의원은 "고영태 일당에게 당장 적용할 수 있는 죄명만 7가지이지만 특검은 관심이 없다"며 "국회에서라도 녹음파일을 제대로 들어보고 의미가 뭔지를 들어봐야 한다"고 말했다.

박대출 의원도 회의를 마친 뒤 브리핑을 통해 "'고영태 녹음파일' 진상 규명을 위한 청문회를 각 해당 상임위 차원에서 추진하기로 했다"며 "이와 함께 공동으로 청문회와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해서 당 차원으로 추진하도록 하는 방향을 당 지도부에 건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