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AI·구제역 방역 대책 “가금류 사육 면적 늘리고, ‘알차’ 접근 금지”
입력 2017.04.13 (17:14) 수정 2017.04.13 (17:39)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앞으로 닭과 오리 등 가금류의 사육면적이 늘어나고 '알차'라 불리는 달걀 수집상인 차량의 농장 방문도 금지됩니다.

정부는 오늘 이같은 내용을 담은 조류인플루엔자와 구제역 방역 개선대책을 확정했습니다.

또 정부는 겨울청 농장에서 AI 발생 즉시 위기경보를 최고 수준인 '심각'으로 상향하고 발생 초기부터 민‧관‧군 합동 협업체계를 가동해 특전사 예하 여단 인력이 매몰처분 지원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 AI·구제역 방역 대책 “가금류 사육 면적 늘리고, ‘알차’ 접근 금지”
    • 입력 2017-04-13 17:15:34
    • 수정2017-04-13 17:39:14
    뉴스 5
앞으로 닭과 오리 등 가금류의 사육면적이 늘어나고 '알차'라 불리는 달걀 수집상인 차량의 농장 방문도 금지됩니다.

정부는 오늘 이같은 내용을 담은 조류인플루엔자와 구제역 방역 개선대책을 확정했습니다.

또 정부는 겨울청 농장에서 AI 발생 즉시 위기경보를 최고 수준인 '심각'으로 상향하고 발생 초기부터 민‧관‧군 합동 협업체계를 가동해 특전사 예하 여단 인력이 매몰처분 지원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