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 광장] 61분 동안 꿀벌 갑옷 입고 신기록 성공
입력 2017.09.08 (06:47) 수정 2017.09.08 (07:0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캐나다 토론토에서 사람들의 발길을 붙잡는 아찔한 풍경이 펼쳐졌습니다.

갑옷처럼 벌들을 온몸에 뒤집어쓰고 요지부동으로 앉아있는 남자!

캐나다의 한 꿀벌 농장 직원인 '오르티즈'씨입니다.

꿀벌이 우리 환경에 얼마나 이로운 존재인지 알리기 위해 10만 마리의 꿀벌을 몸에 붙이고 무려 61분 동안 버티는 데 성공했는데요.

기네스북 측은 오르티즈 씨의 도전을 공식 인정하고 이 분야의 세계 신기록으로 등재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 [디지털 광장] 61분 동안 꿀벌 갑옷 입고 신기록 성공
    • 입력 2017-09-08 06:49:42
    • 수정2017-09-08 07:00:27
    뉴스광장 1부
캐나다 토론토에서 사람들의 발길을 붙잡는 아찔한 풍경이 펼쳐졌습니다.

갑옷처럼 벌들을 온몸에 뒤집어쓰고 요지부동으로 앉아있는 남자!

캐나다의 한 꿀벌 농장 직원인 '오르티즈'씨입니다.

꿀벌이 우리 환경에 얼마나 이로운 존재인지 알리기 위해 10만 마리의 꿀벌을 몸에 붙이고 무려 61분 동안 버티는 데 성공했는데요.

기네스북 측은 오르티즈 씨의 도전을 공식 인정하고 이 분야의 세계 신기록으로 등재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