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경북 포항 규모 5.4 지진
포항 흥해초 시설 폐쇄…초·중·유치원 29곳 휴업 연장
입력 2017.11.20 (09:59) 수정 2017.11.20 (10:11) 사회
경북 포항에서 지난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이틀 동안 휴업하고 주말을 보낸 각급 학교 학생과 유치원생이 20일 정상등교했다.

교육 당국은 그러나 건물 균열과 파손이 심한 학교와 유치원 29곳은 휴업을 연장했고, 이 가운데 흥해초등학교는 시설 폐쇄를 결정했다.

20일 경상북도 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포항지역 초등학교 51곳과,중학교 30곳, 고등학교 27곳의 학생들이 정상 등교했다.

또 유치원 101곳도 정상 운영에 들어갔다.

하지만 초등학교 13곳과 중학교 4곳, 유치원 12곳(공립 10곳/사립 2곳)은 이날 휴업을 연장했다.

29곳 가운데 장량과 두호,포항 중앙초등학교(병설 유치원 포함)는 오는 21일에도 수업을 하지 않는다.

초등학교(병설 유치원 포함) 7곳과 대흥중학교는 이날부터 오는 24일까지 5일 동안 휴업한다.

교육 당국은 흥해초등학교는 본관 기둥 붕괴로 당분간 수업이 어렵다고 판단해 폐쇄했다.

또 5일 동안 휴업한 뒤 다음 주부터는 학생 470여 명을 인근 다른 2개 학교로 분산할 계획이다.

포항지역의 모든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는 지진 이후 지난 16∼17일 휴업했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포항 흥해초 시설 폐쇄…초·중·유치원 29곳 휴업 연장
    • 입력 2017-11-20 09:59:02
    • 수정2017-11-20 10:11:03
    사회
경북 포항에서 지난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이틀 동안 휴업하고 주말을 보낸 각급 학교 학생과 유치원생이 20일 정상등교했다.

교육 당국은 그러나 건물 균열과 파손이 심한 학교와 유치원 29곳은 휴업을 연장했고, 이 가운데 흥해초등학교는 시설 폐쇄를 결정했다.

20일 경상북도 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포항지역 초등학교 51곳과,중학교 30곳, 고등학교 27곳의 학생들이 정상 등교했다.

또 유치원 101곳도 정상 운영에 들어갔다.

하지만 초등학교 13곳과 중학교 4곳, 유치원 12곳(공립 10곳/사립 2곳)은 이날 휴업을 연장했다.

29곳 가운데 장량과 두호,포항 중앙초등학교(병설 유치원 포함)는 오는 21일에도 수업을 하지 않는다.

초등학교(병설 유치원 포함) 7곳과 대흥중학교는 이날부터 오는 24일까지 5일 동안 휴업한다.

교육 당국은 흥해초등학교는 본관 기둥 붕괴로 당분간 수업이 어렵다고 판단해 폐쇄했다.

또 5일 동안 휴업한 뒤 다음 주부터는 학생 470여 명을 인근 다른 2개 학교로 분산할 계획이다.

포항지역의 모든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는 지진 이후 지난 16∼17일 휴업했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