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경북 포항 규모 5.4 지진
‘붕괴’ 우려 포항 흥해 대성아파트 E동 철거하기로
입력 2017.11.23 (13:54) 수정 2017.11.23 (13:59) 사회
지난 15일 발생한 강진 피해로 폐쇄한 경북 포항시 흥해읍의 대성아파트 1개 동이 철거됩니다.

포항시는 지진으로 피해를 본 흥해읍 마산리 대성아파트의 3개 동에 대해 안전점검을 한 결과, E동 건물이 3∼4도 가량 기울어져 철거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D동과 F동은 부서진 정도가 E 동보다는 비교적 덜 해 당장 철거할 상황은 아닌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건물이 기울어진 E동에는 60가구가 살고, 주민들은 지진 이후 집에 들어가지 못한 채 인근 대피소에 머물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붕괴’ 우려 포항 흥해 대성아파트 E동 철거하기로
    • 입력 2017-11-23 13:54:45
    • 수정2017-11-23 13:59:29
    사회
지난 15일 발생한 강진 피해로 폐쇄한 경북 포항시 흥해읍의 대성아파트 1개 동이 철거됩니다.

포항시는 지진으로 피해를 본 흥해읍 마산리 대성아파트의 3개 동에 대해 안전점검을 한 결과, E동 건물이 3∼4도 가량 기울어져 철거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D동과 F동은 부서진 정도가 E 동보다는 비교적 덜 해 당장 철거할 상황은 아닌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건물이 기울어진 E동에는 60가구가 살고, 주민들은 지진 이후 집에 들어가지 못한 채 인근 대피소에 머물고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