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文 “특권층 의혹 국민 분노 높아…공수처 시급”
입력 2019.03.25 (19:02) 수정 2019.03.25 (19:56)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5일) "특권층의 불법적 행위와 외압에 의한 부실 수사, 권력의 비호·은폐 의혹 사건에 대한 국민 분노가 매우 높다"며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의 시급성이 다시 확인됐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권력기관 개혁에 대해 다시 한번 강조한다"며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8일 클럽 '버닝썬'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사건, 고 장자연 씨 사건 등을 보고받은 뒤 "책임지고, 의혹을 낱낱이 규명하라"고 지시한 바 있습니다.
  • 文 “특권층 의혹 국민 분노 높아…공수처 시급”
    • 입력 2019-03-25 19:03:02
    • 수정2019-03-25 19:56:30
    뉴스 7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5일) "특권층의 불법적 행위와 외압에 의한 부실 수사, 권력의 비호·은폐 의혹 사건에 대한 국민 분노가 매우 높다"며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의 시급성이 다시 확인됐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권력기관 개혁에 대해 다시 한번 강조한다"며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8일 클럽 '버닝썬'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사건, 고 장자연 씨 사건 등을 보고받은 뒤 "책임지고, 의혹을 낱낱이 규명하라"고 지시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